•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조국 딸 장학금, 청렴 잣대에 불거진 ‘그’의 후광과 영향력

입력 2019-08-19 22:15 수정 2019-08-20 00:57

(출처=KBS)
(출처=KBS)

조국 딸이 받은 장학금의 타당성을 두고 여러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조국 딸은 두 번의 유급에도 불구하고 장학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조국 딸이 장학금을 받게 된 이유는 학업을 포기하지 말라는 격려의 의미였다.

하지만 조국 딸의 장학금은 단발성으로 끝나지 않았다. 6학기 연달아 받았고 이는 1000만원을 훌쩍 넘었다.

조국이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선정되자, 청문회를 앞두고 일가족 뿐 아니라 친인척 등 청렴에 대한 엄격한 잣대가 주어진 것.

조국 딸의 장학금 출처는 소천장학회다. 외부 장학금이라 선발 과정은 비공개. 다만 매학기 가정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 중 성적이 우수하고 도덕성이 분명한 학생들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수십억 자산가인 아버지를 뒀음에도 불구하고 청와대 민정수석이었던 조국의 후광에 힘입어 장학생 선발 과정에 영향을 미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것.

특히 장학금을 지급했던 교수는 최근 부산의료원장에 임명된 것으로 알려져 이 또한 조국의 영향이 미친 것 아니냐는 추가 의혹까지 제기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048,000
    • +1.12%
    • 이더리움
    • 276,500
    • +2.41%
    • 리플
    • 211.5
    • +0.95%
    • 라이트코인
    • 49,800
    • +0.46%
    • 이오스
    • 2,843
    • +0.14%
    • 비트코인 캐시
    • 267,500
    • +0%
    • 스텔라루멘
    • 84.2
    • +5.66%
    • 트론
    • 20.28
    • +3.36%
    • 에이다
    • 110.6
    • +12.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200
    • +0.27%
    • 대시
    • 82,050
    • +1.11%
    • 이더리움 클래식
    • 6,885
    • +1.03%
    • 51.23
    • +1.43%
    • 제트캐시
    • 63,600
    • +2%
    • 비체인
    • 11.12
    • +6.62%
    • 웨이브
    • 1,379
    • +2.7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9.4
    • +2.25%
    • 비트코인 골드
    • 12,260
    • +0%
    • 퀀텀
    • 2,000
    • +2.83%
    • 오미세고
    • 1,764
    • +1.32%
    • 체인링크
    • 5,735
    • +5.04%
    • 질리카
    • 21.43
    • +4.74%
    • 어거
    • 20,050
    • +3.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