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장천, ‘성폭행 혐의’ 강성욱 변호 6일 만에 사임…‘하트시그널’ 우정도 끝

입력 2019-08-01 19:33

▲강성욱(왼), 장천(출처=채널A '하트시그널', 디모스 )
▲강성욱(왼), 장천(출처=채널A '하트시그널', 디모스 )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강성욱의 변호를 맡았던 장천 변호사가 사임했다.

1일 강성욱의 변호를 맡은 ‘하트 시그널1’ 출신 변호사 장천이 변호를 맡은 지 6일 만에 사임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강성욱은 2017년 8월 부산의 한 주점에사 알게 된 여종업원을 지인과 함께 성폭행한 혐의로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

지난해 7월 성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을 당시 창천 변호사가의 가의 변호를 맡았다. 하지만 8월 7일 의견서를 제출한 지 불과 6일 만인 13일 소송대리인 사임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재판부는 강성욱에 강간 치상 혐의로 징역 5년을 선고했고, 강성욱은 이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항소장을 제출한 상태다.

한편 강성욱과 장천 변호사는 2017년 6월부터 9월까지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두 사람은 동갑내기로 방송 당시에도 끈끈한 우정을 자랑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390,000
    • +2.5%
    • 이더리움
    • 254,300
    • +1.48%
    • 리플
    • 239.4
    • -0.71%
    • 라이트코인
    • 53,450
    • +1.04%
    • 이오스
    • 3,117
    • +0.74%
    • 비트코인 캐시
    • 283,800
    • +0.25%
    • 스텔라루멘
    • 81.07
    • -0.06%
    • 트론
    • 18
    • -0.17%
    • 에이다
    • 70.94
    • +5.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7,100
    • +0.66%
    • 모네로
    • 78,300
    • -0.32%
    • 대시
    • 90,400
    • +0.11%
    • 이더리움 클래식
    • 8,210
    • -0.18%
    • 49.2
    • +0.39%
    • 제트캐시
    • 56,700
    • +1.7%
    • 비체인
    • 6.401
    • +7.89%
    • 웨이브
    • 1,297
    • +0.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3.1
    • +1.24%
    • 비트코인 골드
    • 10,950
    • +0.37%
    • 퀀텀
    • 2,032
    • +0.35%
    • 오미세고
    • 1,987
    • -1.49%
    • 체인링크
    • 4,745
    • +0.32%
    • 질리카
    • 15
    • +4.09%
    • 어거
    • 15,350
    • +2.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