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기자수첩] 에쓰오일 4조 2교대 도입…의미 있는 변화 온다

입력 2019-05-28 17:15

변효선 산업부 기자

정유업계에 ‘의미 있는 변화’가 시작된다. 에쓰오일이 내달부터 업계 최초로 기존 4조 3교대에서 4조 2교대로 근무제를 전환한다. 다음 달 중순부터 에쓰오일 울산공장 직원들은 일 년 중 절반을 쉴 수 있게 될 전망이다.

4조 2교대는 4개의 작업조 중 2개 조가 각각 주간, 야간에 일하고 나머지는 쉬는 방식이다. 기존 4조 3교대와 비교했을 때 하루 노동 시간이 8시간에서 12시간으로 늘어나지만, 쉬는 날이 1년에 80일 이상 추가되면서 최대 190일을 쉴 수 있다.

일각에서는 에쓰오일의 이번 시도가 여타 정유·화학공장의 근무 혁신 분위기에 변화를 불러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벌써 모 정유회사 내부에서는 “우리 회사도 에쓰오일처럼 4조 2교대 근무를 했으면 좋겠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물론 에쓰오일의 4조 2교대 도입이 성공적으로 안착할지, 업계에 근무 혁신의 분위기를 몰고 올지는 조금 더 지켜볼 일이다.

에쓰오일은 반년간 4조 2교대를 시범 실시한 이후 찬반 투표 등을 거쳐 근무 방식을 확정할 예정인데, 장기 근로자들이 많은 업계 특성상 직원들은 수십 년간 적응해왔던 근무 형태가 변경되는 데 거부감을 느낄 수 있다. 또 하루 12시간이라는 긴 근무 시간에 부담감을 느낄 수 있어 결과는 쉽게 장담하기 어렵다.

하지만 만일 결론이 4조 3교대로 회귀하는 쪽으로 나더라도 에쓰오일의 ‘4조 2교대 도입’ 시도는 그 자체로 의미 있는 변화가 될 것이다. 이번 시범 실시는 오랜 기간 이어져 온 ‘4조 3교대’라는 틀을 깨 보려는 시도이자 사회 트렌드에 발 맞춰 나아가려는 정유사의 의지를 잘 보여주는 대목이기 때문이다.

익숙해질 대로 익숙해진 일들을 바꾼다는 것은 쉽지 않다. 수십 년간 이어온 기존 방식에서 탈피해 새로운 변화를 꿈꾸는 에쓰오일에 박수를 보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22,000
    • -1.45%
    • 이더리움
    • 460,500
    • -1.07%
    • 리플
    • 350.8
    • +0.6%
    • 라이트코인
    • 67,650
    • -1.02%
    • 이오스
    • 3,690
    • -0.19%
    • 비트코인 캐시
    • 347,500
    • -3.15%
    • 스텔라루멘
    • 122.8
    • -0.81%
    • 트론
    • 24.54
    • -4.51%
    • 에이다
    • 167.2
    • -1.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8,500
    • -2.49%
    • 대시
    • 110,800
    • -2.89%
    • 이더리움 클래식
    • 8,200
    • -1.2%
    • 73.93
    • -1.08%
    • 제트캐시
    • 101,400
    • -7.57%
    • 비체인
    • 24.62
    • -2.42%
    • 웨이브
    • 2,292
    • -1.8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0
    • -0.16%
    • 비트코인 골드
    • 12,700
    • +0.16%
    • 퀀텀
    • 3,327
    • -3.57%
    • 오미세고
    • 2,009
    • -3.92%
    • 체인링크
    • 14,970
    • -6.67%
    • 질리카
    • 32.83
    • +14.27%
    • 어거
    • 24,540
    • -1.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