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희 아나운서, CJ그룹 장남 이선호 씨와 화촉…아나운서 출신 재벌가 며느리 누구?

입력 2018-10-08 20: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다희 아나운서(사진제공=스카이티브이)
▲이다희 아나운서(사진제공=스카이티브이)

이다희 아나운서(27)가 CJ그룹 장남 이선호 씨(28)와 부부의 연을 맺은 가운데 아나운서 출신 재벌가의 며느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8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CJ그룹 이재현 회장의 장남 이선호 씨가 이다희 전 아나운서와 화촉을 밝혔다. 비공개로 진행된 결혼식에는 이 회장 부부를 비롯해 손경식 회장 부부와 장녀 이경후 CJ ENM 상무 등 직계가족 10명과 소수의 하객만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부 이다희 아나운서는 미국 퍼듀대학(Purdue University)에서 사회학, 심리학을 전공, 졸업하고 2016년 스카이티브이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스포츠, 교양, 예능 등 양한 활동을 펼쳤다.

한편 아나운서에서 재벌가의 며느리가 된 인물로는 2003년 KBS 29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있다. 노 전 아나운서는 2006년 현대그룹 3세인 정대선 현대 비에스앤씨 사장과 결혼했다.

미스코리아 출신 장은영 전 아나운서는 27살의 나이 차를 뛰어넘고 1999년 최원석 전 동아그룹 회장과 비밀리에 결혼했지만 11년 만인 2010년 이혼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우리나라서 썩 꺼져"…관광객에 물총 쏘는 '이 나라', 남 일 아니다? [이슈크래커]
  • “언니 대체 왜 그래요”…조현아 ‘줄게’ 사태 [요즘, 이거]
  • '혼돈의 미 대선'에 쭉쭉 오르는 비트코인…6만8000달러 돌파 [Bit코인]
  • [종합] 미국 대선구도 급변...바이든, 사퇴압박에 재선 포기
  • 웨어러블 헬스케어 기기 각축전…‘반지의 제왕’은 삼성?
  • '학전' 김민기 대표 별세…'아침이슬' 등 명곡 남긴 예술인
  • [중앙은행 게임체인저 AI] 파월 대신 챗GPT가?...“금리 결정 인간 몫이나 예측은 가능”
  • 입주물량 매년 10만 가구씩 '뚝뚝'…착공 실적은 역대 최저 수준[부동산시장 3대 절벽이 온다①]
  • 오늘의 상승종목

  • 07.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239,000
    • +0.06%
    • 이더리움
    • 4,881,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544,500
    • -2.07%
    • 리플
    • 843
    • +1.32%
    • 솔라나
    • 250,600
    • +3.21%
    • 에이다
    • 609
    • +0%
    • 이오스
    • 828
    • -3.04%
    • 트론
    • 190
    • +0.53%
    • 스텔라루멘
    • 146
    • -1.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950
    • -2.96%
    • 체인링크
    • 19,930
    • -1.04%
    • 샌드박스
    • 469
    • -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