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콩레이' 경로, 한반도로 북상中 제주날씨 어떻기에?…제주공항, 윈드시어 특보 발령

입력 2018-10-05 07: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 태풍 '콩레이'가 북상하고 있는 4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농림축산식품부 상황실에서 직원들이 대책 및 점검회의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 태풍 '콩레이'가 북상하고 있는 4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농림축산식품부 상황실에서 직원들이 대책 및 점검회의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태풍 '콩레이'가 한반도를 향해 빠르게 북상하면서 제주공항에 또 윈드시어 특보가 내려졌다.

제주는 4일 오후부터 태풍이 앞세운 비구름대에 들어가면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 태풍주의보가,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졌다. 또 제주도 전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초속 20m가 넘는 강풍이 몰아치고 있다.

제주공항에는 오전 7시 현재 강풍 특보와 윈드시어 특보가 발효됐다. 하지만 현재까지는 서울/김포로 향하는 진에어 LJ302편을 제외한 나머지 항공편은 정상적으로 출발할 예정이다.

'윈드시어'는 Wind(바람)와 Shear(자르다)가 결합한 용어로, 대기 중 짧은 시간에 풍향이나 풍속이 급격하게 변하는 현상이다. 흔히 돌풍을 말한다. 윈드시어 특보는 이륙 또는 착륙 시 항공기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 15KT 이상의 정풍 또는 배풍이 변화할 경우에 발효된다. 윈드시어는 비행기를 추락시킬 수 있을 만큼의 힘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이·착륙이 금지된다.

한편, 제주공항은 태풍 '콩레이' 경로에 따라 향후 항공기 지연·결항이 늘어날 수 있으므로 여객들은 공항 홈페이지나 모바일앱 등을 통해 관련 정보를 수시로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1:3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24,000
    • -1.19%
    • 이더리움
    • 1,925,000
    • -0.93%
    • 비트코인 캐시
    • 170,300
    • -1.9%
    • 리플
    • 693
    • -1.2%
    • 위믹스
    • 2,599
    • +0.12%
    • 에이다
    • 608.4
    • -1.12%
    • 이오스
    • 1,654
    • -1.25%
    • 트론
    • 89.66
    • +0.79%
    • 스텔라루멘
    • 168.7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200
    • -6.36%
    • 체인링크
    • 10,970
    • -1.88%
    • 샌드박스
    • 1,198
    • -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