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남편' 황민, 죄책감에 자해 시도? 네티즌 공분 "회피 말고 죗값 치르길" "박해미는 무슨 죄? 가장답게…"

입력 2018-08-29 09:07 수정 2018-08-29 09: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박해미 남편 황민.(출처=박해미 인스타그램)
▲박해미 남편 황민.(출처=박해미 인스타그램)

배우 박해미의 남편 황민이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사상자를 낸 것에 대한 죄책감으로 자해 시도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황민은 자해 시도로 의식을 잃어 이날 오후 진정제를 맞았고, 오전 중에도 의식을 되찾을 때마다 자해를 시도하며 죄책감을 토로한 것으로 전해졌다.

황민은 매채에 "죄책감에 죽고 싶다"며 "아끼고 사랑했던 동료이자 식구였다. 죽어서도 용서받지 못할 것 같다"고 밝혔다. 박해미 역시 "너무 사랑했던 제자들이 세상을 떠나 괴롭다"며 오열했다.

이날 경찰에 따르면 황민이 몰던 크라이슬러 닷지 챌린저 SRT 헬캣 차량은 전날 오후 11시 15분께 경기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정차 중이던 25톤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동승자 2명이 숨지고 황민을 포함한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들은 뮤지컬 연습이 끝난 뒤 축구를 관람하며 술을 마시고 차량에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1·2차에서 소주와 청주를 나눠마시고 3차로 향하던 길에 사고가 났다. 사고 당시 황민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04%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경찰은 블랙박스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음주운전 외 과속 등의 다른 사고 원인이 있는지도 조사 중이다. 화물차량의 갓길 정치가 불법인지도 파악하고 있다. 블랙박스에 내부 음성이 녹음돼 있지 않아 생존자들이 회복하는 대로 정확한 조사가 가능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황민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한편 황민의 자해 시도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은 분노를 표했다. 네티즌은 "죽을 용기는 있냐", "회피하지 말라", "평생 죗값 치르길", "진정성 있는 사죄로 용서 구하고 처벌 받자", "황민 말리지 않은 동승자도 방조죄", "자해는 진짜 무책임", "애초에 음주운전을 하지 말았어야", "아버지, 가장답게 행동하시길", "박해미는 무슨 죄" 등의 반응을 보이며 황민을 질타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진경·김승규 결혼식…손흥민·김민재·황희찬 등 국가대표 총출동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단독 용역업체가 수익금 관리?…한국콘텐츠진흥원 '부외현금' 관행 적발
  • 게임 맛집 슈퍼셀의 야심작 '스쿼드 버스터즈'…"간단한데 맛있다"[mG픽]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야수 전원 출전한 '최강야구'…대구고 2차전 콜드승 쾌거
  • 연돈볼카츠 점주들 "월 3000만 원 예상 매출 허위" vs 더본코리아 "사실과 달라"
  • 단독 “호봉제 폐지”…현대차, 연구·일반직 임금체계 개편 재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6.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595,000
    • -0.92%
    • 이더리움
    • 4,777,000
    • -3.84%
    • 비트코인 캐시
    • 533,000
    • -8.73%
    • 리플
    • 692
    • -1.98%
    • 솔라나
    • 190,300
    • -5.75%
    • 에이다
    • 522
    • -7.94%
    • 이오스
    • 774
    • -11.95%
    • 트론
    • 163
    • -1.21%
    • 스텔라루멘
    • 126
    • -8.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0,150
    • -9.75%
    • 체인링크
    • 18,960
    • -5.67%
    • 샌드박스
    • 436
    • -11.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