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아시안게임] 한국 남자 양궁, 리커브 단체전 결승서 대만에 패해 은메달…"또다시 놓친 金"

입력 2018-08-27 13: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합뉴스)
(연합뉴스)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이 단체전 결승에서 대만에 패하며 아시안게임 양궁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오진혁, 김우진, 이우석으로 구성된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은 2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양궁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양궁 리커브 단체전 결승에서 대만에 세트스코어 3-5로 패했다.

8회 연속 우승 기록을 이어가다 '2014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중국에 밀려 금메달을 따지 못한 한국 남자 양궁은 2회 연속 단체전 금메달 사냥에 실패했다.

다만 한국 남자 양궁은 28일 개인전 결승에서 김우진과 이우석이 결승에서 격돌하게 돼 남자 리커브 개인전에선 금메달을 가져가게 됐다.

이날 결승은 시작부터 불안했다. 한국은 첫 화살이 8점에 꽂히며 대만에 첫 세트를 내줬고, 2세트도 7점을 쏘며 불안하게 출발했으나 대만도 7점을 쏘는 등 비기며 승점 1점씩을 나눠가졌다.

3세트에선 대만이 스스로 무너지며 한국이 승리해 세트스코어가 3-3이 됐다.

마지막 4세트에선 양팀이 모두 55점을 쐈지만, 대만의 첫 화살 9점이 10점으로 정정되며 대만의 승리가 결정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롯데 투수 나균안, 불륜에 폭행” 아내의 작심 폭로…해명 나서
  • 음원성적도 다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의사 연봉 2억 원 갑론을박…저렴한 전공의로 굴러가는 병원
  • 380조 대응 예산 무용지물…출생아 ‘0명대’ 시대 왔다
  • 구글 제친 유튜브, 신뢰도 떨어지는 챗GPT [그래픽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498,000
    • +7.37%
    • 이더리움
    • 4,575,000
    • +2.33%
    • 비트코인 캐시
    • 413,100
    • +1%
    • 리플
    • 788
    • -2.35%
    • 솔라나
    • 154,900
    • +4.24%
    • 에이다
    • 860
    • +0.12%
    • 이오스
    • 1,132
    • -1.22%
    • 트론
    • 198
    • +1.02%
    • 스텔라루멘
    • 166
    • -1.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500
    • +0.36%
    • 체인링크
    • 26,320
    • +0.11%
    • 샌드박스
    • 745
    • -3.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