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조현우 '군대 문제'로 '아시안게임' 관심 폭발…"조현우·손흥민·석현준, 아시안게임 와일드카드로"

입력 2018-06-28 14:50

▲조현우.(연합뉴스)
▲조현우.(연합뉴스)

'2018 러시아 월드컵' 스타 조현우와 '에이스' 손흥민의 병역 문제로 네티즌의 관심이 '2018 아시안게임'으로 향하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7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하며 조 3위로 대회를 마쳤다.

신태용호는 이날 독일전에서 김영권의 선제골과 손흥민의 추가골로 승리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으나 같은 시간 열린 멕시코-스웨덴의 경기에서 스웨덴이 3-0으로 승리하며 승점차로 탈락했다.

한국의 '러시아 월드컵' 일정이 막을 내리면서 조현우와 손흥민 등 선수들의 군 복무 문제에도 전 세계 이목이 쏠렸다.

특히 손흥민의 군 입대 문제는 외신의 관심을 샀다. 손흥민은 만 25세(1992년생)로 내년 7월 입대해야 하는 상황. 한국과 멕시코전 이후 주요 외신들은 "손흥민이 월 13만 원(군대 월급 기준)을 받게 생겼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이는 월드컵에서 일정 성적을 거둘 경우 군 면제 혜택이 주어지는 것으로 외신이 오해해서 나온 '해프닝성 보도'였지만 그만큼 손흥민의 군 면제 여부가 주목받고 있다는 반증이다.

이번 월드컵에서 스타로 부상한 조현우 역시 군대를 아직 다녀오지 않았다. 1991년생인 조현우는 러시아 월드컵 스웨덴전에 깜짝 출전해 화려한 선방으로 주목받았다. 이후 멕시코전은 물론 독일전까지 출전, 독일전에서는 총 26개의 슈팅을 막아내 MOM(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된 바 있다.

트위터 등 온라인상에서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구단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리버풀 등의 팬들이 "조현우를 영입해 달라"고 외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축구 팬들은 '2018 아시안게임'으로 관심을 돌렸다. 8월 자카르타-팔렘방에서 펼쳐지는 '2018 아시안게임'에는 23세 이하 선수들이 출전하기에 손흥민과 조현우 등은 와일드카드로 출전이 가능하다.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할 경우 군대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팬들은 아시안게임 라인업으로 손흥민, 석현준, 조현우, 이승우, 백승호, 이강인, 김민재 등을 꼽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876,000
    • -4.6%
    • 이더리움
    • 2,907,000
    • -6.43%
    • 비트코인 캐시
    • 1,205,000
    • -18.47%
    • 리플
    • 1,781
    • -16.27%
    • 라이트코인
    • 352,600
    • -15.14%
    • 에이다
    • 1,641
    • -9.64%
    • 이오스
    • 8,955
    • -19.32%
    • 트론
    • 185.7
    • -13.99%
    • 스텔라루멘
    • 700
    • -12.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427,000
    • -23.2%
    • 체인링크
    • 47,800
    • -11.89%
    • 샌드박스
    • 747.6
    • -1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