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우 '군대 문제'로 '아시안게임' 관심 폭발…"조현우·손흥민·석현준, 아시안게임 와일드카드로"

입력 2018-06-28 14:5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조현우.(연합뉴스)
▲조현우.(연합뉴스)

'2018 러시아 월드컵' 스타 조현우와 '에이스' 손흥민의 병역 문제로 네티즌의 관심이 '2018 아시안게임'으로 향하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7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하며 조 3위로 대회를 마쳤다.

신태용호는 이날 독일전에서 김영권의 선제골과 손흥민의 추가골로 승리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으나 같은 시간 열린 멕시코-스웨덴의 경기에서 스웨덴이 3-0으로 승리하며 승점차로 탈락했다.

한국의 '러시아 월드컵' 일정이 막을 내리면서 조현우와 손흥민 등 선수들의 군 복무 문제에도 전 세계 이목이 쏠렸다.

특히 손흥민의 군 입대 문제는 외신의 관심을 샀다. 손흥민은 만 25세(1992년생)로 내년 7월 입대해야 하는 상황. 한국과 멕시코전 이후 주요 외신들은 "손흥민이 월 13만 원(군대 월급 기준)을 받게 생겼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이는 월드컵에서 일정 성적을 거둘 경우 군 면제 혜택이 주어지는 것으로 외신이 오해해서 나온 '해프닝성 보도'였지만 그만큼 손흥민의 군 면제 여부가 주목받고 있다는 반증이다.

이번 월드컵에서 스타로 부상한 조현우 역시 군대를 아직 다녀오지 않았다. 1991년생인 조현우는 러시아 월드컵 스웨덴전에 깜짝 출전해 화려한 선방으로 주목받았다. 이후 멕시코전은 물론 독일전까지 출전, 독일전에서는 총 26개의 슈팅을 막아내 MOM(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된 바 있다.

트위터 등 온라인상에서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구단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리버풀 등의 팬들이 "조현우를 영입해 달라"고 외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축구 팬들은 '2018 아시안게임'으로 관심을 돌렸다. 8월 자카르타-팔렘방에서 펼쳐지는 '2018 아시안게임'에는 23세 이하 선수들이 출전하기에 손흥민과 조현우 등은 와일드카드로 출전이 가능하다.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할 경우 군대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팬들은 아시안게임 라인업으로 손흥민, 석현준, 조현우, 이승우, 백승호, 이강인, 김민재 등을 꼽았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840,000
    • +0%
    • 이더리움
    • 4,557,000
    • -0.65%
    • 비트코인 캐시
    • 701,500
    • -2.84%
    • 리플
    • 731
    • -0.14%
    • 솔라나
    • 203,100
    • +1.96%
    • 에이다
    • 671
    • -2.47%
    • 이오스
    • 1,100
    • -0.99%
    • 트론
    • 168
    • +1.2%
    • 스텔라루멘
    • 160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850
    • -0.86%
    • 체인링크
    • 19,810
    • -0.95%
    • 샌드박스
    • 637
    • -0.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