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BS 연기대상’ 정웅인, 미니시리즈 특별연기상 “소름끼치는 악역”

▲‘SBS 연기대상’ 정웅인(사진 = SBS)

배우 정웅인이 SBS 연기대상 미니시리즈 부문 특별연기상을 수상했다.

정웅인은 31일 오후 8시 55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열린 2013 SBS 연기대상에서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로 미니시리즈 부문 특별연기상을 받았다.

이날 정웅인은 “코미디 이미지를 벗기 쉽지 않았다. ‘너의 목소리가 들려’ 관계자와 영광을 함께 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정웅인은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서 민준국 역으로 소름끼치는 악연연기를 보여줬다.

SBS 연기대상은 이휘재와 이보영, 김우빈의 진행으로 생중계됐다. 2013년 SBS 드라마는 ‘야왕’과 ‘그 겨울, 바람이 분다’를 시작으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 ‘황금의 제국’, ‘주군의 태양’, ‘상속자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품들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