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총리 “北에 전략물자 밀수출 없어…日 불확실 보도”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이 11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에게 질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이 11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에게 질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1일 일본 측이 한국의 불화수소(에칭 가스) 등 전략물자를 북한에 반출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과 관련해 "그런 사실 없다"고 단호히 말했다.

이 총리는 국회 교육·사회·문화 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한국이 북한에 불화수소를 밀수출한 적이 있느냐'는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 총리는 "일부 기업에서 전략물자를 밀수출하려는 시도가 있을 때마다 적발했고, 억류조치를 취하거나 유엔 제재위원회와 함께 제재를 가하는 일이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총리는 일본이 안보와 관련해 경제보복을 정당화 시키려는 발언에 대해 유감을 표시했다. 그는 "우리가 유지해온 한미일 안보체제를 흔들 수 있는 대단히 위험한 발언"이라며 "보도된 바에 따르면 일본 측이 근거로 삼았던 자료가 국내의 불확실한 보도 또는 정치권의 유출에 의한 것이었다고 하는데 참으로 개탄스럽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본의 혐한과 그에 따른 반응으로 한국의 반일 대응과 맞대응이 악순환을 일으키는 상황은 몹시 불행한 일"이라며 "일본이 선거에 임박해 거칠어지기 쉽지만 아무리 그렇다 해도 선은 지켜야 한다. 일본의 지도자들께 우정을 담아 말씀드리고 싶다"고 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13,000
    • -1.1%
    • 이더리움
    • 256,200
    • -1.68%
    • 리플
    • 379
    • -1.3%
    • 라이트코인
    • 110,600
    • -4.4%
    • 이오스
    • 4,810
    • -4.37%
    • 비트코인 캐시
    • 365,300
    • -1.9%
    • 스텔라루멘
    • 114
    • +0%
    • 트론
    • 32.1
    • +2.22%
    • 에이다
    • 91.4
    • +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400
    • +0.98%
    • 모네로
    • 96,900
    • -1.27%
    • 대시
    • 161,800
    • +2.92%
    • 이더리움 클래식
    • 7,520
    • +2.24%
    • 99.6
    • -3.3%
    • 제트캐시
    • 97,250
    • -2.75%
    • 비체인
    • 8.08
    • +5.34%
    • 웨이브
    • 2,235
    • -1.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0
    • +0%
    • 비트코인 골드
    • 28,290
    • -1.29%
    • 퀀텀
    • 3,750
    • -1.15%
    • 오미세고
    • 1,948
    • -2.69%
    • 체인링크
    • 4,081
    • -3.43%
    • 질리카
    • 17.8
    • +1.13%
    • 어거
    • 18,470
    • -2.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