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돌아와요 아저씨' 정지훈, 음흉한 표정으로 오연서 허리 감싸… 밀착 스킨십

(사진제공=신영이엔씨,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신영이엔씨, 후너스엔터테인먼트)

SBS 새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의 정지훈과 오연서가 첫 만남부터 밀착 스킨십으로 눈길을 끌었다.

정지훈과 오연서는 오는 24일 첫 방송을 앞둔 ‘돌아와요 아저씨’에서 각각 과로사로 죽은 40대 백화점 만년과장에서 30대 엘리트 점장으로 되살아난 이해준 역과 조직 보스 출신 펍 셰프에서 절세미녀로 되살아난 홍난 역을 맡았다.

극 중 정지훈과 오연서는 죽음 이후 환골탈태한 모습으로 다시 한 번 세상을 살아가는 캐릭터를 그려내기 위해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감행했다.

이와 관련 '돌아와요 아저씨' 측이 12일 정지훈과 오연서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지훈은 기둥에 기대 음흉한 표정과 함께 양 손으로 오연서의 허리를 와락 감싸 안고 있으며 정지훈의 품에 안긴 오연서는 화들짝 놀란 듯한 얼굴로 엉덩이를 최대한 뒤로 내미는 코믹한 모습을 연출하고 있다.

정지훈과 오연서의 스킨십 장면은 지난 달 18일 서울 강남구에 있는 한 호텔에서 촬영됐다. 이는 극 중 해준이 넘어지려하는 홍난을 받쳐 안아주는 장면으로 넘어지고, 안는 동작을 20번 넘게 반복해 완성됐다.

제작사 측은 “정지훈과 오연서가 첫 촬영이었지만, 완벽한 호흡을 선보였다. 첫 촬영부터 딱딱 맞아떨어지는 느낌이 든다. 조짐이 좋다”라며 “정지훈, 오연서 두 배우 모두 작품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두 사람이 ‘돌아와요 아저씨’에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돌아와요 아저씨’는 저승에서 180도 다른 인물로 환골탈태, 이승으로 귀환한 두 저승 동창생들의 ‘리라이프(Rellife)’를 그린 작품이다. 김수로, 라미란, 김인권, 최원영, 정지훈, 이민정, 이하늬, 오연서, 윤박 등이 출연하며 ‘리멤버-아들의 전쟁’ 후속으로 오는 24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141,000
    • +2.4%
    • 이더리움
    • 320,000
    • +0.37%
    • 리플
    • 507
    • -1.36%
    • 라이트코인
    • 160,800
    • -1.95%
    • 이오스
    • 8,050
    • -0.98%
    • 비트코인 캐시
    • 487,500
    • -0.79%
    • 스텔라루멘
    • 159
    • -3.04%
    • 트론
    • 38
    • -1.29%
    • 에이다
    • 124
    • -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2,700
    • -2.69%
    • 모네로
    • 119,000
    • +2.58%
    • 대시
    • 196,300
    • -0.15%
    • 이더리움 클래식
    • 10,050
    • -1.17%
    • 153
    • -2.54%
    • 제트캐시
    • 128,100
    • -2.95%
    • 비체인
    • 9.2
    • -1.39%
    • 웨이브
    • 3,169
    • -1.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8
    • -5.36%
    • 비트코인 골드
    • 31,530
    • -0.28%
    • 퀀텀
    • 4,144
    • -1.84%
    • 오미세고
    • 2,421
    • -3.16%
    • 체인링크
    • 2,187
    • -1.7%
    • 질리카
    • 27.3
    • -4.54%
    • 어거
    • 27,900
    • -0.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