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복면가왕' 전설의 기타맨에 네티즌 "엑소 첸", 증거 보니 소름 '이번에도 맞추겠네'

복면가왕 전설의 기타맨, 복면가왕 전설의 기타맨

▲'복면가왕' (출처= 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전설의 기타맨이 그룹 엑소의 첸이라는 추측이 나오면서 그 증거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예능 ‘일밤-복면가왕’에서는 새로운 8인의 복면가수가 10대 가왕 `네가 가라 하와이`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설의 기타맨(이하 기타맨)은 어메이징 척척박사(이하 척척박사)와 토이의 '뜨거운 안녕'을 듀엣으로 열창, 67대 32로 척척박사를 압도해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척척박사의 정체는 '양꼬치엔 칭다오'로 잘 알려진 배우 정상훈이었다.

무대가 끝난 뒤 판정단은 기타맨의 정체에 대한 평가와 추측에 들어갔다. 가수 김현철과 작곡가 김형석은 “바이브가 안정된 게 가수가 틀림없다”고 칭찬했다. 다만 “기타는 전혀 못 치는 것 같다. 핸드 싱크가 엉뚱했다. 록밴드 보컬이 아닐까”라고 추측했다.

김창렬은 “기타맨은 아이돌인 것 같다. 댄스부터 록까지 소화가 가능한 보컬”이라며 “인피니트 김성규 같다”고 언급했다.

그러나 네티즌들의 의견은 달랐다. 네티즌들은 ‘복면가왕’ 기타맨이 엑소의 첸이라고 주장하며 증거까지 제시하고 있다. ‘복면가왕’ 기타맨이 노래 도중 고음 부분에서 보이는 손동작이 엑소 첸의 모습과 비슷하다는 주장이다. 실제로 첸이 마이크를 왼손으로 잡고 고음 부분에서 한쪽 손이 올라가는 모습이 기타맨의 모습과 유사하다.

‘복면가왕’ 기타맨이 김성규일지 첸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복면가왕 전설의 기타맨

온라인뉴스팀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