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그룹, 정기 임원인사 단행

입력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효성그룹은 16일 임철훈 기전PU장과 정윤택 재무본부장의 부사장 승진을 비롯해 총 31명의 승진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번 인사에서 관심을 모았던 조현준 부사장, 조현문 전문, 조현상 상무 등 효성그룹 3형제에 대한 인사는 이뤄지지 않았다.

효성그룹 관계자는 "이번 인사는 사업성과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지난 해 중공업 부문과 정보통신 부문의 우수한 업적이 승진 인사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부사장으로 승진한 임철훈 부사장은 기전 사업부문을 맡아 지난 해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두는 등 능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그룹의 CFO인 정윤택 부사장 역시 폭넓은 대인관계와 추진력으로 그룹 재무구조개선과 대외신인도 제고에 탁월한 능력을 발휘해 그 역량을 인정받았다.

<승진 임원 명단>

◆전무 → 부사장(2명)

▲임철훈(任喆勳, 중공업PG 기전PU장)

▲정윤택(鄭允澤, 재무 본부장)

◆상무 → 전무(5명)

▲조장래(趙長來, 산업자재PG 울산공장 총괄공장장)

▲김덕수(金德秀, 중공업PG 창원공장 총괄공장장)

▲유재정(柳在正, 정보통신PG 효성캐피탈PU장)

▲김성원(金聖源, 화학PG 패키징PU장)

▲손현식(孫賢植, 정보통신PG 노틸러스효성PU)

◆상무보 → 상무(12명)

▲김치형(金致亨, 섬유PG 스판덱스PU 구미공장장)

▲김용섭(金容燮, 섬유PG 나이론원사PU)

▲주재규(朱在奎, 산업자재PG 타이어보강재PU)

▲송원표(宋元杓, 중공업PG 전력PU)

▲김창림(金昌林, 중공업PG 기전PU)

▲심상식(沈相植, 중공업PG 기전PU)

▲정연주(鄭淵周, 중공업PG HEC PU)

▲강원수(姜元洙, 건설PG HEEC PU 사업담당본부장)

▲박찬균(朴贊均, 정보통신PG 노틸러스효성PU 수출영업본부장)

▲윤성근(尹盛根, 정보통신PG 노틸러스효성PU)

▲임현수(任顯琇, 정보통신PG HIS PU 공공사업본부장)

▲황정모(黃正模, 중국 가흥화섬법인 총경리 겸 공장장)

◆부장 → 상무보(12명)

▲윤한춘(尹漢春, 섬유PG 나이론원사PU 울산공장장)

▲양인태(梁仁泰, 산업자재PG 타이어보강재PU)

▲이응락(李應洛, 화학PG PP/DHPU)

▲안영준(安英俊, 화학PG 패키징PU)

▲국형호(鞠炯昊, 중공업PG 전력PU)

▲임우섭(林佑燮, 중공업PG HEC PU)

▲김종무(金鍾武, 건설PG 건설PU)

▲조성진(趙盛振, 정보통신PG HIS PU)

▲이국형(李國衡, 재무본부)

▲윤필환(尹弼煥, 전략본부)

▲강인식(姜仁植, 비서실)

▲이충원(李充遠, 중국 가흥 타이어보강재법인 총경리)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성심당 대전역점’이 없어진다고?…빵 사던 환승객들 ‘절망’ [해시태그]
  • 경찰, 김호중 방문한 고급 유흥주점 새벽 압수수색
  • 다꾸? 이젠 백꾸·신꾸까지…유행 넘어선 '꾸밈의 미학' [솔드아웃]
  • "깜빡했어요" 안 통한다…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땐 '이것' 꼭 챙겨야 [이슈크래커]
  • 부동산PF 구조조정 시계 빨라진다…신평사 3사 "정부 대책 정상화 기여"
  • "전쟁 터진 수준" 1도 오를 때마다 GDP 12% 증발
  • 유니클로 가방은 어떻게 ‘밀레니얼 버킨백’으로 급부상했나
  • AI 챗봇과 연애한다...“가끔 인공지능이란 사실도 잊어”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239,000
    • +0.36%
    • 이더리움
    • 4,325,000
    • +0.63%
    • 비트코인 캐시
    • 680,500
    • +1.04%
    • 리플
    • 724
    • +0%
    • 솔라나
    • 240,600
    • +0.42%
    • 에이다
    • 667
    • +0.15%
    • 이오스
    • 1,124
    • -1.06%
    • 트론
    • 170
    • -1.16%
    • 스텔라루멘
    • 149
    • -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3,300
    • +1.91%
    • 체인링크
    • 22,870
    • +1.87%
    • 샌드박스
    • 618
    • -0.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