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뮤지컬 시즌 초연작 3파전 '팬들 벌써부터 설렌다'

입력 2013-10-11 10:5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위키드, 원작팀 내한 공연으로 이미 검증… 디셈버,‘티켓파워’ 김준수, 김광석 만나다

연말, 뮤지컬 시즌이 다가온다. 10월 중순이지만 발 빠른 뮤지컬 팬들은 벌써부터 분주하다. 게다가 티켓 판매가 이미 시작된 공연도 있으니 좋은 좌석에서 뮤지컬을 감상하려는 사람이라면 볼 만한 작품을 찾는 것은 요즘이 제격이다.

개막을 앞둔 뮤지컬 중 ‘핫’한 공연을 꼽자면 ‘위키드’(한국어),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이하 디셈버)’, ‘고스트’가 있다. 연말 뮤지컬 삼파전을 예고하는 이들 작품은 모두 국내에서는 초연이다. 초연인 작품은 검증되지 않았다는 점에서 관객의 우려는 필연적이다. 그런 면에서 지난해 오리지널 팀 내한공연으로 최단기간 20만 명 돌파와 96%의 객석 점유율(인터파크 기준)을 기록한 ‘위키드’는 단연 앞서 있다. 정다훈 뮤지컬 칼럼니스트는 “초연 작품들의 흥행을 예측하기는 쉽지 않은 일”이라면서도 “검증된 스토리와 넘버(곡)를 가진 ‘위키드’가 기대된다”고 했다.

5조원에 육박하는 뮤지컬 시장 규모를 자랑하는 영국 런던 웨스트엔드에서 건너온 ‘고스트’는 탄탄한 스토리 면에서 두각을 보인다. 지난 1990년 국내 개봉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영화 ‘사랑과 영혼’을 원작으로 해 스토리도 익숙하다. 원작 영화의 유명성과 인기가 ‘고스트’의 가장 큰 무기다.

‘디셈버’는 100% 순수 초연이라는 점에서 가장 불리하다. 그러나 약점을 뒤집을 만한 요소는 차고 넘친다. 뮤지컬 ‘티켓파워’ 김준수를 전면에 내세운 캐스팅, 고 김광석의 주옥같은 명곡들, 야심차게 뮤지컬 진출을 선언한 영화 배급사 NEW의 탁월한 감각 등은 ‘디셈버’가 결코 만만한 작품이 아님을 보여준다. 특히 주연 캐스팅에서는 ‘위키드’의 옥주현, ‘고스트’의 주원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한다는 평이 줄을 이었다. 일부에선 김준수만으로도 흥행이 보장됐다는 의견도 내놓았다. 박정환 뮤지컬 칼럼니스트는 “뮤지컬 시장에서 독보적 티켓파워를 보여준 김준수와 김광석의 곡이 만났다”며 “그 파괴력은 어마어마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계약해지 통보 받은 후크 엔터, 하루 만에 손절?…이승기, 공식 홈페이지 닫혔다
  • ‘미국산’ 백신 맞으라는데...중국, 인터넷 검열 강화로 ‘헛발질’
  • “월드컵 열리면 재수생 늘더라”…월드컵과 수능 난이도 상관관계는?
  • 외손녀에 이어 친손자까지…남양유업, 마약 스캔들에 ‘아뿔싸’
  • 서예지부터 이승기까지…끊이지 않는 연예계 ‘가스라이팅’ 논란
  • “동점 골 먹고도 대충”…일본에 진 스페인, 고의 패배 음모론 확산
  • “막 버린 김장 쓰레기, 1층 싱크대로 역류”…아파트에 붙은 공지문
  • 현아·던, 결별 후 각종 추측에 몸살…이진호 “결혼 준비한 적 없어”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73,000
    • -0.44%
    • 이더리움
    • 1,733,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149,900
    • +0%
    • 리플
    • 528.9
    • -1.51%
    • 솔라나
    • 18,420
    • +0.6%
    • 에이다
    • 428
    • +0.23%
    • 이오스
    • 1,268
    • +0.4%
    • 트론
    • 72.92
    • -0.64%
    • 스텔라루멘
    • 118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950
    • -0.18%
    • 체인링크
    • 10,190
    • -2.77%
    • 샌드박스
    • 811.4
    • +3.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