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국세청, 최근 4년간 학원사업자 361명 기획조사

입력 2012-10-11 10:36

국세청이 불법고액 입시학원 등 학원사업자를 대상으로 최근 4년간 총 361명을 기획조사한 것으로 분석됐다.

국세청이 최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안종범 의원(새누리당)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국세청은 민생침해사업자 조사의 일환으로 불법고액 입시학원에 대한 기획세무조사를 실시해 총 1557억원의 세금을 추징했다.

국세청은 학원사업자에 대한 비정기 세무조사는 과거에도 실시돼 왔으나, 민생침해사업자로 분류한 2008년부터 학원사업자 세무조사 실적을 별도로 관리하고 있다고 전했다.

연도별 학원사업자 및 세금 추징액은 2008년에는 64명(449억원), 2009년 161명(383억원), 2010년 77명(318억원), 2011년 59명(407억원) 등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100,000
    • -3.23%
    • 이더리움
    • 3,033,000
    • +2.02%
    • 비트코인 캐시
    • 1,006,000
    • -1.95%
    • 리플
    • 2,094
    • -9.51%
    • 라이트코인
    • 335,700
    • -1.61%
    • 에이다
    • 1,811
    • -3.21%
    • 이오스
    • 9,190
    • -5.58%
    • 트론
    • 181.6
    • -0.44%
    • 스텔라루멘
    • 775.4
    • -5.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2,100
    • +5.21%
    • 체인링크
    • 50,850
    • +8.58%
    • 샌드박스
    • 813.2
    • +1.6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