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뷰티' 미나 수바리 재혼도 파경 이유는?

입력 2012-01-16 18:05

할리우드 배우 미나 수바리가 두 번째 결혼마저 실패한 사실이 알려졌다.

16일 외신에 따르면, 미나수바리는 콘서트 프로듀서인 남편 시몬 세스티토와 결혼한지 18개월만에 파경했다. 두 사람의 이혼 사유는 성격 차이인 것으로 전해졌다.

미나 수바리는 지난 13일, 로스엔젤러스 법원에 이혼 서류를 제출했으며, 이혼과 관련해 어떠한 이유로든 금전적 지원은 전혀 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분명히 한 것으로도 알려졌다.

한편, 미나수바리는 지난 2005년 촬영 감독 로버트 브릭먼과 결혼했지만 5년만에 이혼했으며, 이어 시몬세스티토와는 2007년 재혼했으나 현재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

(매거진 베가스 표지 컷)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0:5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15,000
    • +1.25%
    • 이더리움
    • 2,597,000
    • +1.49%
    • 비트코인 캐시
    • 251,900
    • +0.92%
    • 리플
    • 537.4
    • +0.56%
    • 라이트코인
    • 90,900
    • +1.11%
    • 에이다
    • 689.9
    • +1.23%
    • 이오스
    • 1,716
    • +0.88%
    • 트론
    • 98.88
    • +3.4%
    • 스텔라루멘
    • 172.7
    • +1.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750
    • +2.78%
    • 체인링크
    • 9,280
    • +1.98%
    • 샌드박스
    • 1,770
    • +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