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도 모자라 신고시민 폭행한 40대 연예인? "음주운전은 맞지만…"

입력 2024-07-10 07:1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YTN 캡처)
(출처=YTN 캡처)

음주 상태로 운전대를 잡고, 이를 신고한 시민을 폭행한 40대 남자 연예인이 경찰 조사를 받았다.

9일 서울 성동경찰서와 YTN에 따르면 40대 남자 연예인 A 씨가 폭행 혐의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았다.

A 씨는 2일 새벽 3시 40분께 서울 강남구 식당에서 술을 마시고 성동구 자택까지 3km가량 음주 운전한 뒤, 음주운전 의심 신고자의 목을 조르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 씨는 음주 측정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0.08% 이상)이었다.

A 씨는 MBC와의 인터뷰에서 "지인들과 소주 반병 정도를 먹었다"라며 대리가 잡히지 않아 운전하게 됐다고 시인했다. 그러면서 A 씨는 차에서 내리자 문신을 한 사람들이 다가와 동영상을 찍고, 언론사에 제보하겠다고 해 뿌리친 것이지 상해를 가하지는 않았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A 씨의 음주운전 혐의를 먼저 송치한 뒤, 폭행 혐의에 대해서는 CCTV 등을 토대로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다.

한편, A 씨는 지상파 공채 탤런트 출신인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트럼프 피습' 비트코인, 3% 껑충…리플은 일주일간 20%↑ [Bit코인]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공모주 ‘과열’일까 ‘흥행’일까…하반기 IPO 시장 전망은[따따블 공모주 시대 1년③]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433,000
    • +4.19%
    • 이더리움
    • 4,557,000
    • +3.08%
    • 비트코인 캐시
    • 529,000
    • +1.34%
    • 리플
    • 740
    • -0.27%
    • 솔라나
    • 206,100
    • +5.15%
    • 에이다
    • 604
    • -1.63%
    • 이오스
    • 806
    • +5.64%
    • 트론
    • 193
    • -2.03%
    • 스텔라루멘
    • 147
    • +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8,350
    • +5.71%
    • 체인링크
    • 18,810
    • +3.81%
    • 샌드박스
    • 453
    • +2.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