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땡겨요’ 대전시와 상생배달앱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24-04-09 15:1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전사랑카드 결제 연동, 전통시장 전용탭 운영 등 다양한 협업 추진

▲대전광역시 서구 소재 대전광역시청에서 진행된 ‘대전광역시 상생배달앱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왼쪽)과 대전광역시 이장우 시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 신한은행)
▲대전광역시 서구 소재 대전광역시청에서 진행된 ‘대전광역시 상생배달앱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왼쪽)과 대전광역시 이장우 시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대전광역시 서구 소재 대전광역시청에서 대전광역시와 함께 소상공인 상생을 위한 ‘땡겨요 상생배달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땡겨요는 ‘혜택이 돌아오는 배달앱’이라는 슬로건으로 낮은 중개수수료, 빠른 정산, 이용금액의 1.5% 적립 등 소비자와 가맹점 모두에게 혜택이 돌아가는 착한 배달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과 대전광역시는 지역 내에서 배달앱 땡겨요 사용을 확대하기 위해 △대전사랑카드 결제 연동(5월중) △전통시장 ‘전용탭’ 운영을 통한 전통시장 활성화 등 다양한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땡겨요에 신규 입점하는 대전광역시 소재 가맹점에게 ‘사장님 지원금 20만 원’을 제공해 마케팅을 위한 자체 쿠폰을 발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땡겨요 정산 계좌를 신한은행 계좌로 변경하는 가맹점에는 익월 첫 영업일에 4000원 할인쿠폰을 50매 지급해 최대 40만 원 상당의 지원금을 제공할 예정이다.

땡겨요는 이번에 대전광역시와의 업무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총 7곳의 광역지방자치단체(서울, 인천, 광주, 대전, 충북, 전남, 세종)와 협력하는 대표적 ‘상생배달앱’으로서 자리매김하게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지속 가능한 경영 실천을 위해서는 지역사회와의 상생이 매우 중요하다”며 “지자체와 파트너십을 확장하고 더 많은 고객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땡겨요’ 서비스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하영의 금융TMI] 새마을금고·저축은행, 한국은행과 RP 거래…무엇이 좋은가요?
  • 경제활동 안 하는 대졸자 405만 명 역대 최대…취업해도 단기일자리 비중↑
  • 속보 검찰, 어제 김건희 여사 정부 보안청사서 ‘비공개 대면조사’
  • 단독 野, 육아휴직급여 '상한선' 폐지 추진
  • "DSR 강화 전에 '막차' 타자" 5대 銀 가계대출, 한 달 새 3조6000억 늘어
  • 미국 빅테크 2분기 실적 발표 임박...‘거품 논란·트럼프 리스크’에 주가 안갯속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643,000
    • +0.38%
    • 이더리움
    • 4,889,000
    • -0.29%
    • 비트코인 캐시
    • 549,500
    • +0%
    • 리플
    • 831
    • -1.42%
    • 솔라나
    • 240,300
    • +1.31%
    • 에이다
    • 606
    • -1.62%
    • 이오스
    • 854
    • +0.23%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47
    • -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250
    • -1.51%
    • 체인링크
    • 19,670
    • -0.86%
    • 샌드박스
    • 481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