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전 초격차 기술 확보에 2조 원 투입

입력 2023-05-15 13:30 수정 2023-05-15 15: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산업부 “尹 정부 1년 원전 생태계 완전한 정상 궤도 진입” 평가

▲아랍에미리트(UAE)를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과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하얀 대통령이 1월 16일(현지시간) 바라카 원자력 발전소 현장에서 열린 3호기 가동식에서 기념촬영을 마친 뒤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아랍에미리트(UAE)를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과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하얀 대통령이 1월 16일(현지시간) 바라카 원자력 발전소 현장에서 열린 3호기 가동식에서 기념촬영을 마친 뒤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정부가 원자력발전산업 초격차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개발에 5년간 약 2조 원을 투입한다. 윤석열 정부 출범 1년 원전 생태계는 ‘완전한 정상궤도 진입’이라고 평가했다.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5일 창원 두산에너빌리티에서 신한울 3, 4호기 주기기 제작 착수식과 원전 생태계 간담회에 참석해 경쟁력 있는 원전 생태계 구축을 위한 기술개발·인력양성 추진 방향을 발표했다.

우선 정부는 원전산업 전 주기에서 초격차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혁신을 위해 미래(SMR)·시장(수출)·융합(연계)이라는 세 가지 핵심방향을 중심으로 앞으로 5년간 약 2조 원을 기술개발에 투자한다.

또 탈원전기간 이탈한 인력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대학·대학원 중심의 고급인력 양성과 중소·중견기업 위주의 인력수급 지원 시책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2030년까지 4500명의 전문인력도 양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3월 2조 9000억 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한 신한울 3, 4호기 주기기 제작을 이날 본격 착수해 당초 보다 조기 발주한다. 이에 따라 원전 생태계에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일감이 공급될 것으로 산업부는 보고 있다.

이 장관은 “세계 주요국들이 복합적인 에너지 위기를 돌파할 대안의 하나로 원전에 집중하고 있고, SMR 등 미래 원전시장에서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되는 상황”이라며 “해외원전 수주 성사와 기자재 수출 지원 등을 통해 일감을 창출하는 한편, 중장기적으로는 기술개발·인력양성을 포함한 일관되고 예측 가능한 원전 정책과 지원으로 기업을 뒷받침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음원성적도 달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한국만 빼고 다 알아”…저출산, ‘돈’ 때문이 아니다? [이슈크래커]
  • 단독 의대 정원 가장 많은 전북대, 2배 증원 안해…“폐교 서남대 의대생 흡수”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MC 하차…“제작진도 갑작스럽게 통보받아”
  • [화보] “사랑해 푸바오...넌 마지막 출근길도 힐링이었어”
  • 김연아 이후 18년만…서민규, 주니어 세계선수권 사상 첫 금메달
  • 오늘의 상승종목

  • 03.04 10:51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659,000
    • +2.97%
    • 이더리움
    • 4,849,000
    • +1.44%
    • 비트코인 캐시
    • 647,000
    • -6.37%
    • 리플
    • 877
    • -0.9%
    • 솔라나
    • 181,700
    • +0.33%
    • 에이다
    • 1,025
    • +0.49%
    • 이오스
    • 1,485
    • +0.2%
    • 트론
    • 196
    • -0.51%
    • 스텔라루멘
    • 19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7,500
    • -11.41%
    • 체인링크
    • 28,540
    • -4.1%
    • 샌드박스
    • 934
    • -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