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라오스에 '2030 부산엑스포' 지지 요청

입력 2023-03-22 11: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라오스 국립대에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도 운영

▲삼성전자 CR담당 박승희 사장(오른쪽 네번째)이 21일(현지시간) 라오스 국립대에서 열린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풋 심말라봉 라오스 교육체육부 장관(왼쪽 네번째)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CR담당 박승희 사장(오른쪽 네번째)이 21일(현지시간) 라오스 국립대에서 열린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풋 심말라봉 라오스 교육체육부 장관(왼쪽 네번째)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풋 심말라봉 라오스 교육체육부 장관과 살름싸이 꼼마싯 라오스 부총리 겸 외교장관을 접견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협력을 요청했다고 2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라오스 정부 주요 관계자를 만나 대표적인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를 소개하면서 부산엑스포 유치 홍보를 병행했다.

삼성전자 CR담당 박승희 사장은 20일(이하 현지시간) 라오스 외교부 청사에서 꼼마싯 라오스 부총리 겸 외교장관을 접견해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 운영 계획을 설명했다. 또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소개한 뒤 지지를 요청했다.

이어 21일에는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가 운영될 라오스 국립대학교와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MOA)을 체결하고, 심말라봉 라오스 교육체육부 장관과 홍펫 찬타봉 라오스 국립대 부총장에게 2030 부산세계박람회 지지를 당부했다.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AI(인공지능), IoT(사물인터넷), 코딩 및 프로그래밍 등 SW(소프트웨어) 교육을 통해 능동적인 문제 해결 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 삼성전자의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민·관 합동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에 참여해 유치 활동을 함께 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엘리제·청송대’ 완전히 죽었다”…채권브로커 1타의 몰락
  • 제1야당 대표 첫 구속 심사…'구속 기로' 이재명 법원 출석
  • ‘7만전자’ vs ‘8만전자’…삼성전자 추석 후 주가 방향 결정된다
  • 최강야구 드래프트 현장…끝내 불리지 않은 원성준
  • ‘답안지 파쇄’ 10만원 주더니…자녀엔 40억 수당 준 산업인력공단
  • 故 정주영 회장 며느리, 항저우AG ‘브리지’ 국가대표로 출전한다
  • “올해부턴 간단히 하시죠”…달라진 차례상 풍속도
  • “여기가 400만 원 받아낸 학부모 직장?”…난리 난 지역농협 게시판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684,000
    • +1.03%
    • 이더리움
    • 2,156,000
    • +1.03%
    • 비트코인 캐시
    • 288,000
    • +3.71%
    • 리플
    • 678.9
    • +1.33%
    • 솔라나
    • 26,230
    • -0.08%
    • 에이다
    • 332.9
    • +0.76%
    • 이오스
    • 771.6
    • +0.19%
    • 트론
    • 114.8
    • +0.79%
    • 스텔라루멘
    • 152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720
    • +1.51%
    • 체인링크
    • 10,130
    • +3.58%
    • 샌드박스
    • 407.4
    • +1.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