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원상사·엠씨넥스 등 중견기업 10곳 등대기업 선정

입력 2022-11-17 11:00 수정 2022-11-17 16: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업다각화·해외진출·디지털전환 등 3대 혁신분야 성과

미원상사, 엠씨넥스, 대원제약, 나이스디애비 등 10개 기업이 등대기업으로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는 17일 롯데호텔 서울에서 중견기업 혁신 콘퍼런스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 신사업(사업다각화), 신시장(해외진출), 신시스템(디지털전환)의 3대 혁신분야에서 성과를 거둔 중견기업 10곳을 등대기업으로 선정했다.

△신사업 분야에서 미원상사, 엠씨넥스, 피아이첨단소재, 한솔케미칼 △신시장 분야에서 대원제약, 이화다이아몬드공업 △신시스템 분야에선 나이스디앤비, 네패스, 삼천리, 인탑스가 등대기업 선정패를 받았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선 ‘세계경제 불확실성에 대한 중견기업의 대응’을 주제로 경제전문가의 강연이 진행됐으며, 글로벌 위기 속 중견기업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산학연 전문가들이 논의도 있었다.

또 피아이첨단소재, 네패스, 이화다이아몬드공업 등 3개가 등대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혁신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황수성 산업부 산업혁신성장실장은 “최근 우리 산업을 둘러싼 대내외 여건이 매우 어려운 상황이나, 혁신의지가 있는 기업에 위기는 오히려 기회”라며 “정부는 중견기업의 혁신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고 등대기업은 신사업 진출의 성공모델로서, 타 기업의 이정표가 돼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원희룡 국토부 장관 “전세사기 가담 중개사 자격 취소…내달 대책 발표”
  • “손실보상 때문에 안했다?”…코로나19로 자영업자 폐업 오히려 감소
  • '진술 거부' 이재명 "천화동인 1호와 관련 無"…유동규와도 선 그어
  • 대통령실 “MB, 건강 회복하면 중동특사 검토”
  • 비욘세, 두바이 공연 후 성 소수자 반발 이유…1시간 개런티만 300억
  • 손흥민, “이런 골 필요했다” 멀티골로 찾은 자신감…평점 9.1 MOTM 선정
  • '일타 스캔들' 전도연X정경호, 무서운 상승세…5회 만에 시청률 10% 눈앞
  • 이재용 직접 뛰는 네트워크사업…삼성전자, 에릭슨 출신 임원 2명 영입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38,000
    • +0.86%
    • 이더리움
    • 2,010,000
    • +0%
    • 비트코인 캐시
    • 171,000
    • +0.59%
    • 리플
    • 516.5
    • -0.9%
    • 솔라나
    • 30,390
    • -1.9%
    • 에이다
    • 486.1
    • -1.62%
    • 이오스
    • 1,387
    • -0.79%
    • 트론
    • 79.83
    • +0.74%
    • 스텔라루멘
    • 116.7
    • -1.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200
    • -0.36%
    • 체인링크
    • 9,225
    • -0.91%
    • 샌드박스
    • 929.2
    • -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