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황_정오] 코스닥 784.34p, 상승세 (▲1.41p, +0.18%) 지속

입력 2022-09-15 12:0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오전에 상승 기조를 보였던 코스닥시장이 개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세에 장 중반에도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15일 정오 현재 코스닥지수는 1.41포인트(+0.18%) 상승한 784.34포인트를 나타내며, 780선을 두고 줄다리기를 벌이고 있다.

이 시간 현재 투자자 별 동향을 살펴보면 개인과 기관은 ‘사자’ 기조를 보이는 반면, 외국인은 ‘팔자’에 힘을 실었다.

개인은 1093억 원을, 기관은 309억 원을 각각 순매수 중이며 외국인은 1406억 원을 순매도하고 있다.

업종별 현황을 살펴보면 운송(+1.24%) 업종의 상승이 눈에 띄는 가운데, IT H/W(+0.73%) 제조(+0.56%) 등의 업종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에 금융(-0.63%) 교육서비스(-0.24%) 등의 업종은 상대적으로 하락세다.

이외에도 전기·가스·수도(+0.52%) 건설(+0.41%) 광업(+0.40%) 등의 업종이 동반 상승 중이며, 유통(-0.15%) 사업서비스(-0.13%) 농림업(-0.06%) 등의 업종이 동반 하락 중이다.

시가총액 상위 20개 종목 중 10개 종목이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에코프로가 6.62% 오른 14만3300원을 기록 중이고, JYP Ent.(+1.15%), 스튜디오드래곤(+0.98%)이 상승 중인 반면 HLB(-4.54%), 엘앤에프(-3.31%), 에코프로비엠(-2.34%)은 하락 중이다.

그밖에 리노스(+26.97%), 디에스케이(+22.30%), 코난테크놀로지(+21.58%) 등의 종목이 상승세인 가운데, 유안타제7호스팩(-17.43%), 디모아(-15.74%), 신한제6호스팩(-15.42%) 등은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현재 775개 종목이 상승 중이며 614개 종목이 하락, 117개 종목은 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외환시장에선 원달러 환율이 1395원(+0.06%)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일본 엔화는 973원(+0.01%), 중국 위안화는 200원(+0.03%)을 기록 중이다.

[이 기사는 이투데이에서 개발한 알고리즘 기반 로봇 기자인 e2BOT이 실시간으로 작성했습니다. 기사관련 문의 - e2bot@etoday.co.kr]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마트에서도 다 벗으면 안 된다”…실내 마스크 해제 AtoZ
  • 10대들 장난질에 현기증…미국 현대차·기아에 무슨 일?
  • ‘일타스캔들’ 최치열, 현실선 얼마나 벌까…‘백억’ 소리 나는 1타 강사들의 연봉 세계
  • 이재명 "대선 패배자로서, 檢 오라 하니 또 가겠다" [영상]
  • 정진석 "이재명, 죄 없다면서 검찰 질문엔 왜 입 다무나" [영상]
  • 오세훈 “지하철·버스 요금 줄인상, 기재부 입장 바꾸면 조정 가능”
  • 3년만에 실내 '노마스크'에도 "아직 불안, 어색...버릇돼서 계속 쓸래요"
  • ‘정이’, ‘더 글로리’ 제치고 콘텐츠 랭킹 1위…2위는 ‘일타 스캔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28,000
    • -1.36%
    • 이더리움
    • 1,985,000
    • -1.64%
    • 비트코인 캐시
    • 165,100
    • -3.96%
    • 리플
    • 500.6
    • -2.98%
    • 솔라나
    • 30,530
    • -1.39%
    • 에이다
    • 480.5
    • -1.29%
    • 이오스
    • 1,345
    • -2.96%
    • 트론
    • 78.13
    • -1.51%
    • 스텔라루멘
    • 114.9
    • -2.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500
    • -2.82%
    • 체인링크
    • 8,800
    • -4.5%
    • 샌드박스
    • 931.7
    • -4.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