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티움, 중국ㆍ러시아 리스크 해소에 호실적 전망 '목표가↑' - 신한금융투자

입력 2022-06-23 08: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신한금융투자는 23일 덴티움에 대해 우려와 달리 호실적을 달성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9만 원에서 10만 원으로 상향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원재희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각 전년 대비 20.6%, 37%씩 늘어난 874억 원, 231억 원으로 추정한다"며 중국향 매출액은 상하이 봉쇄에 따른 영업 활동 제한에도 불구하고 광저우를 비롯한 외곽 지역에서의 매출 호조를 바탕으로 전분기대비 소폭 성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원 연구원은 "러시아향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52% 성장한 104억 원으로 추정한다"며 "4월부터 러시아향 수출이 재개됨과 동시에 1분기 운송 이슈로 발생 지연됐던 일부 매출이 2분기로 이연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영업이익률은 전년동기대비 3.2%p 증가한 26.5%로 추정한다"며 "올해부터 재개된 전시회(SIDEX, HODEX 등) 및 세미나 참가로 발생한 광고선전비 증대에도 불구하고 판가가 비교적 높은 러시아향 매출 증대, 매출 성장에 따른 영업레버리지 효과 등을 바탕으로 전분기에 이어 견조한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목표주가 상향은 하반기 중국 및 러시아 지정학적 리스크 점진적 해소에 따른 추정치 상향을 반영했다"며 "현재 덴티움의 예상 순이익 기준 12개월 선행 PER은 10배에 머물러있다. 전문의 부족 및 저조한 임플란트 보급률에 기반한 폭발적 수요 증대가 예상됨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글로벌 동종 업체 대비 저평가됐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678,000
    • +0.96%
    • 이더리움
    • 1,947,000
    • +2.96%
    • 비트코인 캐시
    • 172,900
    • +0.88%
    • 리플
    • 706.8
    • +3.45%
    • 위믹스
    • 2,579
    • +0.27%
    • 에이다
    • 613
    • +0.72%
    • 이오스
    • 1,678
    • +1.08%
    • 트론
    • 88.87
    • -0.09%
    • 스텔라루멘
    • 169.5
    • +1.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050
    • +0.72%
    • 체인링크
    • 11,140
    • +0.91%
    • 샌드박스
    • 1,216
    • +1.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