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장녀, 김덕중 전 장관 손자와 다음 달 결혼…대우와 사돈 된다

입력 2022-05-25 15:42 수정 2022-05-25 15:42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24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신(新)기업가정신 선포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24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신(新)기업가정신 선포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대우가(家)와 사돈의 연을 맺는다.

25일 재계에 따르면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의 장녀 진희 씨와 김덕중 전 교육부 장관의 손자가 다음 달 서울 강북의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김대중 정부 당시 문교부(현 교육부) 장관을 지낸 김 전 장관은 김우중 대우그룹 창업자의 형으로, 아주대학교 총장을 지내기도 했다.

현대차그룹은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집안 행사 등 개인정보 관련 사항에 직접 설명이 어려운 점을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치킨가격도 양극화?…마트선 내리는데, 프랜차이즈는 올리는 이유는
  • [요즘, 이거] “고물가 시대 속 작은 사치”… ‘별다추’ 열풍
  • 대통령실 ‘2실6수석’ 체제로 개편…새 홍보수석 21일 발표
  • 공기업·준정부기관 42개 축소…경평 재무성과 비중 2배 확대
  • 카카오, 카카오모빌리티 매각 철회…‘60여 일간 진통’ 끝났다
  • “3000명 부족한데”…K배터리 인재 해외유출 속수무책
  • 한국인은 음주 민족?···롯데멤버스 설문, “성인 절반, 술자리 좋아요”
  • 비트코인 추가 하락 예고…“거래소 물량 급증 매도세 심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8.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642,000
    • -0.37%
    • 이더리움
    • 2,519,000
    • +0.4%
    • 비트코인 캐시
    • 181,300
    • -1.04%
    • 리플
    • 508.2
    • +1.34%
    • 위믹스
    • 3,509
    • +0.78%
    • 에이다
    • 727.7
    • -0.14%
    • 이오스
    • 1,945
    • -4.94%
    • 트론
    • 92.16
    • -0.63%
    • 스텔라루멘
    • 163.5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100
    • -0.92%
    • 체인링크
    • 11,060
    • -0.54%
    • 샌드박스
    • 1,665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