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확진자 939명 발생…종로구 고등학교서 집단감염 발생

입력 2022-01-14 11:11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542명으로 집계된 1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광장 내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뉴시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542명으로 집계된 1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광장 내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뉴시스)

서울 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939명 발생했다. 이틀 연속 900명대를 유지했다.

14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전일 대비 939명 증가해 23만9950명으로 집계됐다. 4만3579명이 격리 중이고 19만4347명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사망자는 15명이 추가로 발생해 누적 사망자는 2024명으로 늘었다.

종로구 소재 고등학교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해당 학교 운동부 학생이 12일 최초 확진 후 학생, 가족 등 16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17명으로 증가했다. 방역 당국은 방역소독을 하는 동시에 운동부 종사자와 학생 전원 검사에 들어갔다.

이밖에 △관악구 소재 노래연습장 관련 10명(누적 63명) △중랑구 소재 어린이집 관련 7명(누적 22명) △강남구 소재 직장 관련 4명(누적 31명) △해외유입 104명 △기타 집단감염 37명 △기타 확진자 접촉 429명 △다른 시도 확진자 접촉 10명 △감염경로 조사 중 326명이 발생했다.

서울시는 거주 인구수 약 940만 명 대비 이날 0시 기준 1차 접종 87.5%(823만606명), 2차 접종 85.7%(806만382명), 3차 접종 43.4%(408만181명)가 완료했다고 밝혔다. 백신 물량은 화이자 54만5106회분, 얀센 3065회분, 모더나 20만6380회분 등 총 75만4551회분이 남아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505,000
    • -1.73%
    • 이더리움
    • 3,025,000
    • -2.51%
    • 비트코인 캐시
    • 364,100
    • -2.31%
    • 리플
    • 752.8
    • -2.46%
    • 라이트코인
    • 134,000
    • -0.96%
    • 에이다
    • 1,357
    • +0.67%
    • 이오스
    • 2,775
    • -2.94%
    • 트론
    • 70.95
    • -2.42%
    • 스텔라루멘
    • 240.4
    • -0.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800
    • +0.45%
    • 체인링크
    • 19,820
    • -3.18%
    • 샌드박스
    • 3,813
    • -0.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