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베이커리, '헬스버스' 상표권 출원...”메타버스 본격 진출”

입력 2021-12-30 09:04

▲뷰티베이커리CI
▲뷰티베이커리CI

뷰티 브랜드사업과 함께 블록체인 플랫폼을 신사업으로 추진 중인 뷰티베이커리가 메타버스 사업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뷰티베이커리는 지난 27일 특허청에 ‘DNA Avatar’, ‘Medicverse’, 'Healthverse', ‘메딕버스’, '헬스버스' 영문 및 국문 상표권을 출원했다고 30일 밝혔다.

'헬스버스(Health-verse)'는 건강(Health)과 메타버스(Metaverse)를 합성한 단어로 뷰티베이커리가 만든 신조어다. 메타버스라는 ‘놀이와 재미를 추구하는 가상공간’이라는 단순한 의미를 넘어 ‘인간의 건강까지 지키는 헬스케어 가상공간’으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뷰티베이커리 관계자는 "이용자가 헬스버스 안에서 자신만의 아바타를 등록하고 개인 의료정보기록 등을 연동시킬 수 있도록 서비스할 계획"이라며 "특히 미소부수체 개인식별(Minisateilltes DNA typing) 기술을 활용해 개인별 맞춤 DNA 아바타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미소부수체 개인식별(Minisateilltes DNA typing) 기술은 고가의 분석장비 없이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PCR기기를 활용한다. 이를 통해 DNA 식별은 물론 가상자산의 암호화 기능에도 적용 가능하다.

뷰티베이커리는 메타버스-바이오 연계 사업 확장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달 면역항암제 연구개발 전문회사 메딕바이오엔케이와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기도 했다. 메딕바이오엔케이와 함께 바이오 및 의료 기술에 블록체인 플랫폼, 가상자산, NFT(대체불가능토큰), 메타버스를 접목한다는 구상이다.

회사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비대면 수요가 급증하면서 헬스케어 분야에도 가상•증강현실 도입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이번 상표권 출원을 시작으로 메타버스-바이오 연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향후 사람들의 건강을 책임지는 신개념 가상 의료공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딕바이오엔케이는 최근 동아대학교 산학협력단과 ‘개인식별(DNA typing)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메타버스 내 DNA 지문 인식을 통합하고 새로운 바이오-메타버스 사업에 진출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436,000
    • -3.24%
    • 이더리움
    • 3,077,000
    • -4.83%
    • 비트코인 캐시
    • 360,400
    • -3.48%
    • 리플
    • 757.5
    • -3.05%
    • 라이트코인
    • 134,400
    • -3.1%
    • 에이다
    • 1,314
    • -4.3%
    • 이오스
    • 2,754
    • -2.41%
    • 트론
    • 69.92
    • -1.16%
    • 스텔라루멘
    • 245.9
    • -1.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000
    • -2.01%
    • 체인링크
    • 19,230
    • -4.52%
    • 샌드박스
    • 4,251
    • +6.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