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선대위 '언론 대응'에... 김은혜·전주혜·조수진 女 3인방

입력 2021-11-25 10:48

윤석열 공보라인 진용 갖춰

▲24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과 만찬 회동을 하기 위해 서울시내의 한 식당으로 들어가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투데이DB)
▲24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과 만찬 회동을 하기 위해 서울시내의 한 식당으로 들어가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투데이DB)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대언론 업무를 담당할 공보라인에 현역 여성 의원 3명을 전면 배치했다.

윤 후보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에서 “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에 김은혜 전주혜 의원, 공보단장에 조수진 의원을 각각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21대 국회 개원 이후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체제 아래 당 수석대변인을 지냈다. MBC 기자 출신인 그는 이명박 전 대통령 청와대 대변인을 거쳤다.

판사 출신인 전 의원은 현재 원내대변인을 맡고 있다.

공보 실무를 총괄하게 된 조 의원은 현역 최고위원이다. 동아일보 기자 출신으로 21대 국회 개원 초반 비례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대변인을 지냈다.

이에 따라 재선인 이양수 수석대변인이 이끄는 ‘윤석열 공보라인’이 진용을 갖췄다.

여성 현역 의원을 전면에 내세운 것은 상대적으로 지지율이 낮은 여성층 표심을 공략하기 위한 의도로 해석된다.

윤 후보 측 관계자는 “모두 언론, 법조계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전문가들”이라며 “역량 면에서 기대감이 커 윤 후보가 최전선에 배치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52,000
    • +0.05%
    • 이더리움
    • 5,860,000
    • +5.83%
    • 비트코인 캐시
    • 709,000
    • +1.36%
    • 리플
    • 1,245
    • +1.63%
    • 라이트코인
    • 265,000
    • +5.16%
    • 에이다
    • 1,977
    • +1.13%
    • 이오스
    • 5,000
    • +1.81%
    • 트론
    • 121.1
    • +0.83%
    • 스텔라루멘
    • 417.3
    • -1.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400
    • +0.93%
    • 체인링크
    • 32,660
    • +6.59%
    • 샌드박스
    • 8,190
    • -3.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