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다수, 생수기업 최초 국가공인 '먹는 물 수질 검사기관' 지정

입력 2021-10-22 10:05

제주삼다수가 먹는샘물 기업 최초로 국가 공인 ‘먹는물 수질검사기관’으로 지정됐다.

제주삼다수를 생산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는 환경부가 지정하는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자격을 취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수질검사기관 지정으로 제주개발공사는 지하수와 먹는샘물 등에 대한 먹는물 수질검사 공인기관 역할을 할 수 있게 됐다.

환경부의 먹는물 관리법에 따라 먹는 물은 지정된 검사기관에서 수질 검사를 받아야 한다.

제주개발공사는 이번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지정을 계기로 삼다수 유역을 포함한 제주 지하수에 대한 연구와 수질분석에 힘쓰는 한편 청정 수자원의 보전∙관리에 기여할 방침이다. 또 소속 연구원들의 분석 능력 향상을 위한 국제 숙련도평가를 실시하고 국제기준 시험분석법을 구축하는 등 자체 수질 분석 역량을 고도화하고, 글로벌 수준의 검사 기관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국제공인시험기관(ISO17025) 지정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제주개발공사는 이번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지정에 맞춰 ‘R&D혁신센터’를 신설했으며, R&D혁신센터 내 수질검사 전담 부서인 ‘물환경연구실’을 운영한다.

제주시 교래리 제주삼다수 공장 내 위치한 ‘R&D혁신센터는 전사 차원의 품질 연구는 물론 수자원 및 물산업 연구센터의 기능을 담당할 예정이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국민 생수 브랜드를 운영하는 기업으로 공인 수질검사 기관의 자격을 취득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먹거리 안전에 대한 관심과 기업의 책임이 강화되고 있는 만큼, ‘제주삼다수’라는 브랜드가 곧 품질에 대한 신뢰로 이어질 수 있도록 인적∙물적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10:3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438,000
    • -1.71%
    • 이더리움
    • 3,754,000
    • -2.04%
    • 비트코인 캐시
    • 445,300
    • -3.97%
    • 리플
    • 891.8
    • -1.65%
    • 라이트코인
    • 166,100
    • -3.43%
    • 에이다
    • 1,614
    • -12.86%
    • 이오스
    • 3,311
    • -3.78%
    • 트론
    • 83.86
    • +1.65%
    • 스텔라루멘
    • 297.6
    • -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200
    • -1.35%
    • 체인링크
    • 25,990
    • -6.81%
    • 샌드박스
    • 5,040
    • -6.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