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내달 2회 무착륙 비행 시행

입력 2021-09-24 09:23

작년 12월부터 월평균 2회 이상 지속 운항 중…탑승률 95% 이상

▲에어서울 항공기.  (사진제공=에어서울)
▲에어서울 항공기. (사진제공=에어서울)

에어서울은 다음 달 김포~김포 해외 무착륙 관광비행을 2회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에어서울의 10월 무착륙 비행은 16일과 23일에 진행한다.

김포국제공항을 출발해 일본 돗토리현과 가가와현을 선회 비행한 후 다시 김포국제공항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항공권 가격은 총액 운임 기준 13만6000원부터다.

작년 12월부터 무착륙 관광 비행 운항을 시작한 에어서울은 지금까지 월평균 2회 이상 운항을 지속하며 평균 95% 이상의 높은 탑승률을 유지하고 있다.

에어서울은 내달 무착륙 비행에서도 다양한 경품 이벤트를 펼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 후 운항이 재개되면 사용할 수 있는 일본 가가와현 고토히라 온천 고토산가쿠 1박 숙박권과 돗토리현 현지 무료 숙박권 등이 준비돼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914,000
    • -3.23%
    • 이더리움
    • 5,024,000
    • +0.86%
    • 비트코인 캐시
    • 773,000
    • -0.9%
    • 리플
    • 1,351
    • -2.17%
    • 라이트코인
    • 243,500
    • -2.21%
    • 에이다
    • 2,648
    • +0.08%
    • 이오스
    • 5,800
    • -0.68%
    • 트론
    • 123.3
    • -1.12%
    • 스텔라루멘
    • 463.3
    • -1.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0,500
    • -0.47%
    • 체인링크
    • 35,190
    • +5.9%
    • 샌드박스
    • 933.2
    • -0.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