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저스틴 비버 제쳤다…유튜브 구독자 전 세계 아티스트 1위

입력 2021-09-10 16:20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BLACKPINK)의 유튜브 구독자 수가 팝스타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를 넘어섰다.

10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이날 오후 2시42분께 6520만 명을 돌파, 전 세계 남녀 아티스트를 통틀어 이 분야 1위로 올라섰다.

2016년 6월 28일 블랙핑크 채널이 개설된지 약 5년 3개월 만이다. 그간 유튜브 왕좌를 지켜온 저스틴 비버의 유튜브 채널이 약 14년 9개월된 점을 떠올리면 이들의 엄청난 성장세를 알 수 있다.

블랙핑크는 “믿기지 않는다. 블링크(팬덤)가 만들어 준 기적같은 순간”이라며 “저희를 항상 사랑해주고 지지해주는 전 세계 팬분들께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팬분들과 저희가 함께 이뤄낸 결과인 만큼 블링크도 이 기쁨을 고스란히 누렸으면 한다.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영상을 통해 긍정적인 에너지를 드리는 아티스트가 되겠다”고 말했다.

앞서 블랙핑크는 2020년 7월 비영어권 아티스트 최초로 유튜브 구독자 수 ‘톱5’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이후 이들은 아리아나 그란데, 에미넴, 에드 시런, 마시멜로를 차례로 추월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매번 신곡을 발표할 때마다 수백 만 명의 구독자 수를 확보했다. 이번에도 리사의 솔로 앨범이 이날 발표되면서 구독자 수를 보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리사의 타이틀곡 ‘LALISA(라리사)’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1시 공개된 지 약 90분 만에 1000만뷰를 넘어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3,257,000
    • +4.1%
    • 이더리움
    • 5,348,000
    • +3.64%
    • 비트코인 캐시
    • 597,500
    • +6.79%
    • 리플
    • 1,022
    • +4.18%
    • 라이트코인
    • 200,100
    • +6.21%
    • 에이다
    • 1,751
    • +5.74%
    • 이오스
    • 4,012
    • +1.67%
    • 트론
    • 112.2
    • +7.88%
    • 스텔라루멘
    • 355.9
    • +6.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7,900
    • +18.29%
    • 체인링크
    • 25,530
    • +10.57%
    • 샌드박스
    • 6,740
    • +4.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