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인테리어 1위 한샘 매물 ‘IMM PE 유력..신세계·롯데·SK도 경쟁’

입력 2021-07-13 20:41

- 가구렌탈 가치 반영

▲한샘 CI.  (사진제공=한샘)
▲한샘 CI. (사진제공=한샘)

국내 1위의 종합 가구 인테리어 업체 한샘이 인수합병(M&A) 시장에 매물로 나온 가운데, 국내 대기업을 비롯해 국내 대표 사모펀드(PER) 운용사인 IMM프라이빗에쿼티(PE)가 인수 후보자에 이름을 올렸다.

13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한샘은 창업자인 조창걸 명예회장(15.45%)과 특수 관계인 지분 30.21%를 두고 매각 협상을 벌이고 있다. 유력한 협상자는 IMMPE를 꼽고 있으며 신세계·롯데·SK 등도 인수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업계에선 한샘의 매각 희망가로 약 25만 원을 거론하고 있다. 한샘의 13일 종가가 11만7500원이며, 최근 주가 흐름이 10만 원 안팎을 오간 것을 고려하면, 한샘 사주가가 150%가량의 경영권 프리미엄을 요구한 셈이다.

M&A 시장에 나온 것은 처음이 아니다. 한샘은 3년여 전에도 매물로 나와 복수의 매수 희망자들과 협상을 벌였지만 가격 차이로 접점을 찾지 못했다.

최근 재차 협상 테이블이 차려진 가운데, IMM PE는 대주주로 있는 온라인 가구 판매 플랫폼 기업 오하임아이엔티와 시너지를 내다는 계획을 세우고 인수를 추진 중이다.

신세계, SK, 롯데 등 국내 대기업은 가구 렌탈 사업 분야와의 접목을 검토하면서 한샘 인수를 조율 중으로 알려졌다.

IB 업계 관계자는 “대기업의 한샘 인수 타진 이유가 렌탈서비스를 하는 데 있어 최근 가구 렌탈 시장의 급성장에 초점을 두고 있다”며 “MZ 세대를 중심으로 가구 렌탈 수요가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219,000
    • +0.14%
    • 이더리움
    • 4,254,000
    • +0.26%
    • 비트코인 캐시
    • 765,500
    • -1.1%
    • 리플
    • 1,302
    • -1.88%
    • 라이트코인
    • 221,300
    • -0.67%
    • 에이다
    • 2,911
    • -1.36%
    • 이오스
    • 5,995
    • -0.58%
    • 트론
    • 138
    • -3.7%
    • 스텔라루멘
    • 396.2
    • -1.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000
    • -4.13%
    • 체인링크
    • 35,560
    • -2.17%
    • 샌드박스
    • 978.6
    • +1.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