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1열연공장 한 달 만에 재가동

입력 2021-06-11 10:17

고용노동부 작업중지심의위원회 전날 작업 중지 명령 해제해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사진제공=현대제철)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사진제공=현대제철)

현대제철이 한 달 만에 당진제철소 1열연공장을 전면 재가동한다.

11일 이투데이 취재 결과 고용노동부의 작업중지심의위원회는 전날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1열연공장에 대한 작업 중지 명령을 해제했다.

지난달 8일 현대제철 1열연공장에서 40대 노동자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하자 고용노동부는 1열연공장과 철근공장에 작업 중지 명령을 내렸다.

철근공장은 지난달 27일 작업 중지 명령이 해제됐지만, 1열연공장은 한 달 넘게 가동이 중단됐다.

1열연공장은 하루에 1만1000톤의 열연강판을 생산한다. 열연강판은 자동차ㆍ가전 등의 소재로 쓰이는 기초 철강재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작업 중지 명령이 해제됨에 따라 안전교육 및 정비작업을 거쳐 이번 주말부터 정상가동 체제에 돌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07,000
    • -4.06%
    • 이더리움
    • 2,359,000
    • -5.11%
    • 비트코인 캐시
    • 585,000
    • -6.33%
    • 리플
    • 805
    • -5.61%
    • 라이트코인
    • 160,600
    • -8.18%
    • 에이다
    • 1,556
    • -2.57%
    • 이오스
    • 4,621
    • -8.04%
    • 트론
    • 71.07
    • -7.47%
    • 스텔라루멘
    • 313.2
    • -6.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7,000
    • -10.74%
    • 체인링크
    • 22,460
    • -4.02%
    • 샌드박스
    • 238
    • -11.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