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인도 코로나 사망, 수주 내 2배 급증 위험”

입력 2021-05-05 09:30

인도 과학연구소 “6월 11일까지 사망자 약 40만4000명”
워싱턴대 “7월 말까지 101만8879명 사망”

▲인도 뉴델리의 한 화장터에서 지난달 29일 남성이 열기를 피해 달리고 있다. 뉴델리/AP뉴시스
▲인도 뉴델리의 한 화장터에서 지난달 29일 남성이 열기를 피해 달리고 있다. 뉴델리/AP뉴시스
인도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망자가 수주 내로 급증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4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인도 과학연구소 연구진은 현 확산세가 지속할 경우 6월 11일까지 사망자가 약 40만4000명늘어날 것으로 예측했다.

또 워싱턴대의 건강측정ㆍ평가연구소는 7월 말까지 101만8879명이 사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현재 전 세계 누적 사망자가 가장 많은 미국(57만8000명)보다 많아질 수 있다는 것이다.

지금까지 인도 내 누적 사망자 수는 22만2408명으로 집계됐다. 확진자는 이날도 35만7229명을 기록해 누적으로는 2000만 명을 돌파했다. 인도 보건부는 델리와 마하라슈트라 등 12개 주에서 매일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브라운대 공중보건학장인 아쉬시 자 교수는 “앞으로 4~6주가 인도에는 매우 힘든 시기가 될 것”이라며 “향후 과제는 인도 정부가 얼마나 상황 악화를 최소화할 지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432,000
    • +2.87%
    • 이더리움
    • 4,200,000
    • +3.07%
    • 비트코인 캐시
    • 1,687,000
    • +14.68%
    • 리플
    • 1,983
    • +4.87%
    • 라이트코인
    • 418,500
    • -0.66%
    • 에이다
    • 1,993
    • +19.71%
    • 이오스
    • 11,750
    • +27.96%
    • 트론
    • 180.5
    • +13.1%
    • 스텔라루멘
    • 750.8
    • +8.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01,000
    • +7.58%
    • 체인링크
    • 57,500
    • -2.29%
    • 샌드박스
    • 691.5
    • -6.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