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혜숙 과기부 장관 후보자, 재산 22억9000만원 신고

입력 2021-04-21 20:38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 우체국에 마련된 후보자 사무실로 출근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 우체국에 마련된 후보자 사무실로 출근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본인과 배우자, 두 자녀의 재산으로 총 22억9286만 원을 신고했다.

21일 문재인 대통령이 국회에 제출한 임명동의안에 따르면 임 후보자는 배우자와 공동명의로 서울 강남구 도곡동 아파트 전세권 7억8000만 원을 신고했다.

본인 명의 재산은 아파트 전세권 3억9000만 원, 예금 7억8378만 원 등 총 11억7378만 원이다.

배우자 명의 재산은 아파트 전세권과 전남 해남 토지(2150만 원), 자동차 2대(2197만 원), 예금(5억8000만 원), 증권(2324만 원) 등 총 10억4115만원이다. 장녀는 예금 7045만 원, 차녀는 예금 747만 원을 신고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10:0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7,876,000
    • -0.39%
    • 이더리움
    • 4,202,000
    • +1.35%
    • 비트코인 캐시
    • 1,757,000
    • +6.36%
    • 리플
    • 1,910
    • -7.91%
    • 라이트코인
    • 418,600
    • +2.72%
    • 에이다
    • 1,947
    • +12.81%
    • 이오스
    • 14,630
    • +38.84%
    • 트론
    • 201.6
    • +18.8%
    • 스텔라루멘
    • 777
    • +1.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02,000
    • +2.37%
    • 체인링크
    • 57,250
    • +0.7%
    • 샌드박스
    • 670.9
    • -4.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