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김치 프리미엄 발생…괴리율 부담 - SK증권

입력 2021-04-07 08:22

(자료 = SK증권)
(자료 = SK증권)

국내 비트코인 가격에서 발생한 높은 ‘김치 프리미엄’에 대해 일시적인 괴리율 발생은 분명 부담 요인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다만 중장기적 관점에서 볼 때 여전히 상승 가능성이 더 높다고 내다봤다.

7일 한대훈 SK증권 연구원은 “국내 비트코인 가격이 해외보다 높게 거래되는 이른바 김치 프리미엄이 발생하고 있다”며 “현재 국내 비트코인 가격은 해외 대비 20% 정도 비싸게 거래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비트코인 시장 특성상 일물일가의 원칙이 적용되지 않는다. 일시적으로 2~3% 정도의 가격 괴리율은 언제든 발생할 수 있다.

한 연구원은 “높은 김치 프리미엄은 분명 부담스러운 요인이며, 괴리율을 좁히는 과정에서 국내 비트코인 가격이 조정받을 수 있다”면서도 “급격한 추세 전환으로 이어지진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그는 “피델리티가 ETF 를 신청하는 등 캐나다의 ETF 상장 이후, 금융권 움직임이 빨라졌다”며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중장기적 관점에서 볼 때 여전히 상승 가능성이 더 높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14:5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371,000
    • -0.65%
    • 이더리움
    • 5,348,000
    • -0.17%
    • 비트코인 캐시
    • 581,000
    • +0.96%
    • 리플
    • 1,009
    • -1.27%
    • 라이트코인
    • 198,600
    • +1.02%
    • 에이다
    • 1,697
    • -5.72%
    • 이오스
    • 3,948
    • -0.73%
    • 트론
    • 113.8
    • +4.88%
    • 스텔라루멘
    • 365.9
    • +0.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700
    • +3.36%
    • 체인링크
    • 26,880
    • +9.27%
    • 샌드박스
    • 6,560
    • -1.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