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지난해 스마트폰 시장서 점유율 1위…중남미ㆍ유럽 격차 유지

입력 2021-03-16 13:44

작년 스마트폰 시장은 전년 대비 10% 감소

지난해 삼성전자가 중남미 스마트폰 시장에서 경쟁사들을 큰 격차로 따돌리고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과 중동 아프리카 지역에서도 1위를 유지하며 전체 스마트폰 시장에서 우위를 지켰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스마트폰 시장에서 점유율 19%로 1위를 기록했다. 애플(15%), 화웨이(14%), 샤오미(11%) 등이 뒤를 이었다.

삼성전자는 특히 중남미 시장에서 41%의 압도적인 점유율을 차지했다. 2위인 모토로라(18%)와도 20%포인트(p) 넘게 차이가 벌어졌다. 해당 시장 3위는 샤오미(6%), 4위는 LG전자(4%)가 차지했다.

유럽과 중동 아프리카 지역에서도 각각 32%, 21%의 점유율로 1위에 올랐다. 유럽의 경우 2위 애플(23%)이 바짝 쫓아오는 가운데 샤오미(14%), 화웨이(13%) 등이 점유율 상위권에 올랐다. 중동 아프리카에선 화웨이(12%)가 2위, 텐코(9%)가 3위를 차지했다.

한편 지난해 스마트폰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전년 대비 약 1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상반기에만 전년 동기 18% 감소하며 하락세가 두드러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14:3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311,000
    • -1.11%
    • 이더리움
    • 5,340,000
    • -0.63%
    • 비트코인 캐시
    • 581,500
    • +0.69%
    • 리플
    • 1,008
    • -1.85%
    • 라이트코인
    • 198,400
    • +0.46%
    • 에이다
    • 1,690
    • -6.16%
    • 이오스
    • 3,921
    • -1.9%
    • 트론
    • 113.9
    • +4.78%
    • 스텔라루멘
    • 364.6
    • -0.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100
    • +2.22%
    • 체인링크
    • 26,820
    • +8.72%
    • 샌드박스
    • 6,505
    • -2.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