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광명시 6급 공무원도…” 광명·시흥 신도시 토지 매입 확인

입력 2021-03-09 06:26

가족 3명과 공동명의로 800㎡ 4억3000만 원 규모 매입…광명시 “토지 취득과정 조사 예정”

▲LH 직원 등의 투기 의혹이 일고 있는 광명·시흥 신도시 예정지. (연합뉴스)
▲LH 직원 등의 투기 의혹이 일고 있는 광명·시흥 신도시 예정지. (연합뉴스)

경기 광명시 소속 6급 공무원이 지난해 7월 광명·시흥 신도시 예정지 내 토지를 매입한 사실이 추가로 확인됐다.

광명시는 8일 “광명시 소속 6급 공무원 1명이 가족 3명과 공동명의로 신도시 예정지 내 토지 800㎡를 매입한 것이 확인됐다. 4억3000만 원 규모”라면서 “이 직원이 사전 개발 정보를 입수하고 토지를 매입한 것인지 투기성 여부는 추가로 조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내일(9일) 감사부서에서 이 직원의 토지 취득과정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LH 직원들의 광명·시흥 신도시 땅 투기 의혹이 불거진 이후 해당 지자체 공무원의 토지 거래 사실이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해당 공무원은 신도시 조성계획 발표 전에 매입한 토지로, 개발 정보를 사전에 전혀 알지 못했다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공무원이 매입한 토지는 임야로, 수원∼광명 고속도로 바로 옆에 있으며, KTX 광명역과 3㎞가량 떨어져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801,000
    • -0.43%
    • 이더리움
    • 3,121,000
    • +1.07%
    • 비트코인 캐시
    • 1,186,000
    • +15.37%
    • 리플
    • 2,144
    • -1.78%
    • 라이트코인
    • 366,700
    • +6.91%
    • 에이다
    • 1,826
    • -0.92%
    • 이오스
    • 10,030
    • +5.91%
    • 트론
    • 197.1
    • +5.23%
    • 스텔라루멘
    • 789.5
    • +0.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473,200
    • +15.72%
    • 체인링크
    • 53,450
    • +2.49%
    • 샌드박스
    • 884.1
    • +6.3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