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의장 "피해자 선별할 수 없다"…보편적 재난지원금 지급해야

입력 2021-02-22 16:00 수정 2021-02-22 16:03

서울시-구청 분담해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 이전 시행해야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이 22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특별시의회에서 열린 제299회 임시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뉴시스)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이 22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특별시의회에서 열린 제299회 임시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뉴시스)

서울시의회에서 보편적 재난지원금을 지급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은 22일 시의회 제299회 임시회 개회사에서 "시민 한 명 한 명이 겪는 유무형의 손실을 모두 확인해 피해자를 일일이 선별할 수는 없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끼친 피해는 너무나 다양하고 방대해서 지원의 사각지대를 없애기는 불가능에 가깝다"고 말했다.

그는 대안으로 보편적 재난지원금을 지급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김 의장은 "모두를 향한 차별 없는 지원만이 시민에게 진정한 위로가 될 수 있다"며 "국민 모두에게 위로와 사기진작이 필요하다는 대통령의 심정도 서울시의회의 생각과 다르지 않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울시와 자치구가 부담을 일정 부분 나누는 것도 실효적 방안이 될 수 있다"며 "4월 선거 이후로 고민을 미루는 것은 지금 우리의 책임을 방기하는 일"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김 의장은 서울시에 신속하게 보편 지급을 결정하고 의회와 구체적 방안을 논의해달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641,000
    • +5.06%
    • 이더리움
    • 2,818,000
    • +0.54%
    • 비트코인 캐시
    • 686,500
    • +1.18%
    • 리플
    • 1,001
    • +2.64%
    • 라이트코인
    • 192,700
    • +2.01%
    • 에이다
    • 1,732
    • +1.05%
    • 이오스
    • 5,730
    • +1.6%
    • 트론
    • 80.78
    • +1.38%
    • 스텔라루멘
    • 390.8
    • +0.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700
    • +2.83%
    • 체인링크
    • 25,780
    • +0.86%
    • 샌드박스
    • 306.8
    • -0.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