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비보존 헬스케어, '오피란제린 외용제' 개발권 이전 계약 체결

입력 2021-02-08 09:11

▲비보존 헬스케어 CI
▲비보존 헬스케어 CI

비보존 헬스케어가 케이피엠테크의 비마약성 진통제 개발 권리를 인수한다.

통증 및 중추신경계 질환 전문 바이오 기업 비보존이 케이피엠테크가 보유한 비마약성 진통제 ‘오피란제린(VVZ-149) 외용제’의 한국 및 중국 내 개발 권리를 계열사 비보존 헬스케어로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오피란제린은 말초신경계에 직접 작용해 통증 발생을 차단하는 비마약성 진통제다. 비보존이 발굴해 현재 주사제 형태로 한국과 미국에서 임상 3상을 추진 중이고, 투약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강화한 외용제 형태로도 추가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

이번 개발권 이전을 통해 향후 비보존 헬스케어는 오피란제린 외용제의 임상 개발을 수행하고, 적절한 시점에 비보존과의 기술이전 계약을 통해 생산권 및 판권을 확보할 예정이다.

기존 오피란제린 외용제의 개발권을 보유했던 케이피엠테크는 2019년 해당 외용제의 국내 1/2a상 임상에 돌입했고, 최근 임상을 완료해 예비 진통 효능과 안전성을 확인했다.

오동훈 비보존 헬스케어 대표는 “현재 오피란제린 주사제의 국내 임상 3상 진행도 비보존 헬스케어가 주도하고 있는 만큼, 외용제의 개발권 확보를 통한 둘 사이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오피란제린 외용제는 제형의 특성 상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적기 때문에 신속한 개발을 할 수 있도록 비보존과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0,289,000
    • +1.23%
    • 이더리움
    • 3,205,000
    • +4.57%
    • 비트코인 캐시
    • 1,209,000
    • +18.53%
    • 리플
    • 2,240
    • +0.09%
    • 라이트코인
    • 366,000
    • +5.72%
    • 에이다
    • 1,878
    • +4.05%
    • 이오스
    • 10,490
    • +10.89%
    • 트론
    • 203.1
    • +16.12%
    • 스텔라루멘
    • 816.9
    • +2.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3,000
    • +20.01%
    • 체인링크
    • 53,450
    • +4.5%
    • 샌드박스
    • 841.5
    • +1.47%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