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신축년 주력상품] 한화손해보험 ‘무배당 밝은눈 건강보험’

입력 2021-01-26 18:01 수정 2021-01-26 18:03

시력 개선 수술·안경 파손도 실손 보장

▲사진제공 한화손해보험
▲사진제공 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이 업계 최초 눈 전용보험인 ‘무배당 밝은눈 건강보험’을 5일부터 판매하고 있다.

이 상품은 눈 검사와 치료에 필요한 ‘눈(안와)안심보장치료비’를 기본 보장으로 하고 눈 질환 사전 예방을 위한 특정 검사비를 연간 3회(1일 1회), 특정 처치 및 수술비와 특정수술비를 각각 연 1회 보장하는 게 특징이다. 시력개선을 위한 안검내반· 안검하수 수술, 맥립종 (눈다래끼) 절개 등과 같은 눈 관련 시술도 보장한다.

또 ‘안구안심보장진단비’ 특약으로 황반변성, 당뇨병성 망막병증, 각막혼탁, 원추각막 등 망막과 각막에 발생할 수 있는 특정 질환과 일상생활 중 이물질이 눈에 들어가는 등 안구에 발생할 수 있는 특정상해를 최초 1회에 한해 보장해준다. 우연한 사고로 안경렌즈나 테가 파손됐을 경우 실손 비용을 보상하는 ‘안경파손비용’ 특약도 있다.

이 외에도 △각막이식 수술비(1회 한) △3대 안과질환수술비(연간 1회) △대상포진, 당뇨합병증으로 발생할 수 있는 대상포진눈병진단비 △질병실명진단비 등 다양한 특약들을 마련해 입원수술, 진단, 장애·실명, 상해 등을 폭넓게 보장한다.

15세에서 60세까지 가입할 수 있고 5년, 10년, 20년 만기로 갱신을 통해 8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연만기 갱신형 상품이다.

한화손해보험 상품전략팀장은 “질병관련 통계를 살펴보면 노년 백내장이 다빈도 질병 입원 1위(35만 명)를 기록하고 있고, 결막염, 굴절 및 조절장애, 눈물계통 장애 등 안과질환이 외래 치료 항목중 많은 비중을 차지하며 안과치료비 청구 건수도 증가하는 추세” 라며 “치아보험, 암보험 등 특정 영역을 지정한 상품에 맞춘 전용 보험을 개발해 눈 관련 검사, 진단, 치료, 실명·장애진단비까지 월3만 원 수준의 합리적인 보험료로 고객의 안과 질환을 단계별로 꼼꼼하게 보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461,000
    • -3.29%
    • 이더리움
    • 3,061,000
    • +2%
    • 비트코인 캐시
    • 1,015,000
    • -1.74%
    • 리플
    • 2,121
    • -9.28%
    • 라이트코인
    • 339,800
    • -1.59%
    • 에이다
    • 1,827
    • -1.3%
    • 이오스
    • 9,310
    • -5%
    • 트론
    • 183.3
    • +0.27%
    • 스텔라루멘
    • 780.6
    • -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5,600
    • +6.01%
    • 체인링크
    • 51,100
    • +7.6%
    • 샌드박스
    • 824
    • +1.88%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