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우리바이오, 식약처 의료용 대마 연구 허가 승인…북미 시장 진출 교두보

입력 2021-01-22 09:38

우리바이오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로부터 의료용 대마 재배 및 대마 성분 연구를 위한 ‘마약류취급학술연구자’ 및 ‘마약류원료물취급자’ 승인을 취득했다고 22일 밝혔다.

‘마약류취급학술연구자’는 현재 마약류로 분류된 대마초를 학술 연구 목적으로 재배하고, 재배된 대마에서 칸나비디올(CBD) 성분을 추출ㆍ연구할 수 있는 자격면허다. 식약처는 엄격한 관리 기준에 따라 자격면허를 부여한다.

이번 허가는 산물 추출, 성분 연구를 모두 포함하고 있다. 우리바이오는 자사가 보유한 최첨단 LED 식물공장에서 대마를 재배하고, 재배된 대마에서 고순도 기능성 성분을 추출·정제하는 연구개발에 착수하게 됐다.

칸나비디올(CBD) 성분은 뇌전증(간질)을 비롯해 알츠하이머, 파신슨병, 다발성경화증, 우울, 불안 등에 효과가 있으며 다른 대마 함유 성분과 달리 내약성과 안전성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현재 소아 뇌전증 및 다발성 경화증 치료제로 처방 중인 대마 의약품은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대표적인 소아 뇌전증 치료제 에피디올렉스(Epidioelex) 가격은 100ml 1병에 약 164만 원이다. 의료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환자들의 경제적 부담이 가중되고 있어, 대마 성분 의약품 국산화가 절실한 상황이다.

전세계 의료용 대마 시장은 연평균 22.1% 성장하고 있으며, 오는 2024년 51조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지난 2일 UN 마약위원회는 대마의 의학적 효능을 인정, 마약 목록에서 대마초를 제외하기로 결의하는 등 세계적으로 의료용 및 기호용 대마 사용이 합법화되는 추세다.

우리바이오 관계자는 “다양한 뇌 질환 개선 기능성 소재 개발 등 원료 제품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며 “장기적으로 미국 지사를 통한 북미 대마 시장 진출까지 로드맵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651,000
    • +2.46%
    • 이더리움
    • 1,978,000
    • +4.6%
    • 리플
    • 531.5
    • +0.95%
    • 라이트코인
    • 216,700
    • +3.63%
    • 이오스
    • 4,418
    • +3.47%
    • 비트코인 캐시
    • 592,000
    • +2.87%
    • 스텔라루멘
    • 472.5
    • +1.94%
    • 트론
    • 58.6
    • +1.9%
    • 에이다
    • 1,308
    • +2.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1,400
    • +1.49%
    • 대시
    • 249,300
    • +4.01%
    • 이더리움 클래식
    • 13,330
    • +0.91%
    • 796.3
    • -3.73%
    • 제트캐시
    • 148,300
    • +3.78%
    • 비체인
    • 64.58
    • -2%
    • 웨이브
    • 11,490
    • +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782
    • +3.08%
    • 비트코인 골드
    • 32,450
    • +1.34%
    • 퀀텀
    • 7,140
    • -2.39%
    • 오미세고
    • 5,775
    • +0%
    • 체인링크
    • 33,340
    • +2.36%
    • 질리카
    • 134.2
    • +1.9%
    • 어거
    • 34,840
    • +0.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