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틱톡, 만 18세 미만 청소년 계정 보호 조치 강화

입력 2021-01-14 14:59

틱톡이 만 18세 미만 청소년 사용자에 대한 개인정보 보호 및 안전 정책을 강화한다.

틱톡은 청소년 사용자들이 보다 신중하게 개인정보 및 콘텐츠 공개 범위 등을 선택할 수 있도록 관련 기본 설정을 변경하고 연령에 따라 일부 기능을 제한하는 강화된 정책을 14일 발표했다. 이번 변경 사항은 13일 유럽 일부 국가에 먼저 도입되었으며 순차적으로 전세계 사용자에게 적용될 예정이다.

앞으로 전세계 만 16세 미만의 틱톡 계정 기본 설정은 ‘비공개’로 전환된다. 비공개 계정의 영상은 계정 소유자가 팔로우를 승인한 이들만 시청할 수 있다.

다른 사용자의 피드에 계정 및 콘텐츠가 보이도록 허용하는 기능인 ‘내 계정을 다른 사람에게 추천’도 만 16세 미만 사용자에 대해서는 비활성화로 기본 설정된다. 청소년 사용자가 원할 시 공개 계정으로 전환 또는 추천 기능 활성화가 가능하다.

댓글 정책도 강화된다. 현재 틱톡에서는 댓글을 남길 수 있는 사용자 범위를 선택할 수 있다. 만 16세 미만 사용자의 ‘내 동영상에 댓글을 달 수 있는 사람’ 기능은 ‘친구’로 기본 설정된다. 이 경우 사용자와 서로 팔로잉하고 있는 다른 사용자만이 댓글을 남길 수 있다. 만 16세 미만 사용자는 해당 기능을 ‘아무도 없음’으로 전환하여 댓글 기능을 금지시킬 수는 있지만, ‘모두’로의 변경은 만 16세 이상 사용자부터 가능하다.

다른 사용자들이 청소년 사용자들의 콘텐츠를 활용하는 기능도 제한한다. 다른 이들의 영상을 활용해 새로운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틱톡의 ‘듀엣’ 기능이나 ‘이어찍기’의 경우 만 16세 미만 사용자의 영상은 사용이 불가능하다. 기본 설정 기준 만 16세, 17세 사용자의 영상은 서로 팔로우하는 사용자에게만 허용된다. 사용자가 기능 허용 범위를 ‘모두’ 또는 ‘나만’으로 변경할 수 있다.

또한 만 16세 미만 사용자의 영상은 다운로드를 금지하고 만 16세, 17세 사용자의 영상 또한 다운로드 기능을 ‘끔’으로 기본 설정해 영상 악용을 방지한다.

한편 틱톡은 2020년 ‘세이프티 페어링’을 도입했다. 만 16세 미만 사용자의 다이렉트 메시지 기능을 제한하고 부모 및 보호자가 청소년 사용자의 이용을 제어할 수 있는 기능이다. 더불어 만 14세 미만 사용자의 가입 및 이용을 제한하는 연령 제한(age gate)을 도입하는 등 청소년 사용자 보호를 위한 노력을 지속해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11,000
    • -2.75%
    • 이더리움
    • 1,486,000
    • -2.49%
    • 리플
    • 323.1
    • -0.28%
    • 라이트코인
    • 162,400
    • -3.45%
    • 이오스
    • 3,039
    • -1.07%
    • 비트코인 캐시
    • 541,000
    • -3.57%
    • 스텔라루멘
    • 319.8
    • -2.41%
    • 트론
    • 33.4
    • -0.98%
    • 에이다
    • 409.7
    • +1.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5,100
    • -4.31%
    • 대시
    • 131,900
    • -3.72%
    • 이더리움 클래식
    • 8,665
    • -0.86%
    • 256.2
    • -5.01%
    • 제트캐시
    • 107,800
    • -2.62%
    • 비체인
    • 36.87
    • +13.17%
    • 웨이브
    • 7,785
    • -1.0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8
    • -2.24%
    • 비트코인 골드
    • 13,270
    • -3.84%
    • 퀀텀
    • 3,474
    • -0.23%
    • 오미세고
    • 4,088
    • -5.37%
    • 체인링크
    • 23,720
    • +3.31%
    • 질리카
    • 81.18
    • +0.01%
    • 어거
    • 23,400
    • -1.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