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중외제약, ‘CWP291’ 코로나19 항바이러스 효과 확인…임상 2상 추진

입력 2020-12-30 10:19

JW중외제약의 'CWP291'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동물모델에서 뛰어난 항바이러스 효과를 보였다.

JW중외제약은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CWP291의 코로나19 감염 동물모델 연구결과에 대해 소유 및 사용 권리 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JW중외제약은 한국생명공학연구원에서 진행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 햄스터 대상 CWP291의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후속 개발 작업에 돌입한다.

최근 완료된 CWP291의 코로나19 감염 시리안 햄스터(Syrian Hamster) 대상 효능평가 결과, CWP291은 저용량 투여시에도 대조군 렘데시비르 24.8% 대비 약 2배(41.3%~48.9%) 높은 폐 병변도 개선율을 보였다.

이와 함께 햄스터 모델 예비시험 단계에서 렘데시비르와 병용투여시 90%에 육박하는 폐 병변 개선을 확인해 렘데시비르와의 CWP291 용량 의존적 병용 효과에 대한 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폐조직에 남아 있는 바이러스 양(PCR) 검사에서도 CWP291의 우수한 감소효과를 확인했다.

CWP291은 암세포의 성장과 암 줄기세포에 관여하는 Wnt/베타 카테닌(β-catenin)의 신호전달경로를 억제하는 혁신신약 후보물질이다. JW중외제약은 기존 표적항암제 임상 1상 연구에서 확인된 CWP291의 GRP78 결합기전과 안전역을 바탕으로 코로나19 치료제로서의 가능성을 다각도로 검토했다.

JW중외제약은 올해 초 종료된 폐섬유화증을 적응증으로 한 CWP291의 동물 모델 효능평가에서 기존 사용 약물 대비 동등 이상의 항섬유화 효능이 확인된 바 있어 코로나19 관련 폐질환 치료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결과를 바탕으로 이미 폐섬유증 치료제로서의 특허출원을 지난 6월 진행한 바 있다. 앞으로 코로나19 환자 대상 임상 2상 시험에 돌입할 계획이다.

이성열 JW중외제약 대표는 "CWP291은 코로나19를 비롯한 다양한 RNA 바이러스의 숙주인자로 알려져 있는 GRP78을 직접 저해하는 메커니즘을 갖고 있다"며 "세포실험에 이어 동물모델 평가에서도 코로나19 치료제로서 개발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임상시험을 비롯해 기술수출, 공동연구 등을 추진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제약사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243,000
    • +0.34%
    • 이더리움
    • 4,252,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1,395,000
    • +2.8%
    • 리플
    • 1,973
    • +6.65%
    • 라이트코인
    • 382,700
    • +9%
    • 에이다
    • 2,587
    • -2.96%
    • 이오스
    • 11,880
    • +1.37%
    • 트론
    • 143.6
    • +0.14%
    • 스텔라루멘
    • 825.3
    • -1.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0,000
    • +2.01%
    • 체인링크
    • 48,570
    • +1.48%
    • 샌드박스
    • 494.1
    • +4.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