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 인테리어는? LG하우시스,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 개최

입력 2020-12-15 11: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홈캠프, 펜트하우스, 그래니스 코티지 등 세 가지 주제 제시

▲LG하우시스가 '2021/22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에서 제시한 3가지 테마로 연출한 공간 (사진제공=LG하우시스)
▲LG하우시스가 '2021/22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에서 제시한 3가지 테마로 연출한 공간 (사진제공=LG하우시스)

LG하우시스는 15일 ‘LG하우시스 2021/22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를 열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대의 인테리어 키워드로 ‘집’을 꼽고 3가지 디자인 주제를 제안했다.

이번 세미나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세미나로 진행했다. 건축ㆍ인테리어 업계 종사자와 학계 등 각 분야 디자인 전문가와 LG하우시스 고객 등 약 3000여 명이 참여했다.

LG하우시스는 코로나19의 장기 확산으로 경제ㆍ문화ㆍ교육 활동의 중심지로 떠오른 집에서 새로운 공간적 특성을 도출하고 ‘홈캠프(Home Camp)-기분 좋은 부스터’, ‘펜트하우스(Pent-Haus)-하이퀄리티 은둔 생활’, ‘그래니스 코티지(Granny’s Cottage)-유유자적 슬로 라이프’ 등 3가지 인테리어 디자인 주제를 제시했다.

홈캠프는 우울한 감정을 극복하기 위해 소비자들이 초현실적인 디자인에 주목하면서 그래픽적인 질감과 색상의 디자인을 공간 구성에 활용한다는 의미다.

펜트하우스는 개인위생이 중요해 지면서 독립된 공간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이에 따른 유행으로 스톤, 우드, 메탈 등 소재를 활용해 갤러리처럼 꾸민 작은 공간이 유행할 것이라는 의미가 담겼다.

그래니스 코티지는 도시 아파트에서 자란 소비자들의 전원생활에 대한 로망을 담아 버섯, 나비, 들꽃 등 동화적인 모티브와 복고풍 요소를 결합한 디자인이 주목받을 것이라는 의미다.

LG하우시스는 서울 논현동에 있는 ‘LG지인 인테리어 지인스퀘어 강남’ 전시장에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 테마관’을 열고 이 내용을 전시한다.

천하봉 LG하우시스 디자인센터장 상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집 안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머무는 공간별 라이프 스타일의 변화가 반영된 인테리어가 주목받고 있는 점에 착안해 디자인 주제를 전망했다”며 “앞으로도 국내외 최신 트렌드와 고객 요구를 반영한 공간 솔루션을 제공해 고객들이 만족을 넘어 감동할 수 있는 공간을 디자인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에는 20여 명의 인테리어 소상공인들도 참여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옷 어디서 사세요?…사용 만족도 높은 '패션 앱'은 [데이터클립]
  • '최강야구' 니퍼트도 눈치 보는 김성근 감독?…"그가 화가 났다고 생각합니까?"
  • "파도 파도 끝이 없다"…임영웅→아이유, 끝없는 '미담 제조기' 스타들 [이슈크래커]
  • 단독 김홍국의 아픈 손가락 하림산업, 6월 ‘논현동 하림타워’ 소집령 발동
  • 마운트곡스發 비트코인 14억 개 이동…매도 압력에 비트코인 ‘후퇴’
  • 나스닥 고공행진에도 웃지 못한 비트코인…밈코인은 게임스탑 질주에 '나 홀로 상승' [Bit코인]
  • 전세사기 특별법 공방은 예고편?…22대 국회 ‘부동산 입법’ 전망도 안갯속
  • 반도체 위기인데 사상 첫 노조 파업…삼성전자, 경영 악화 심화하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5.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579,000
    • -1%
    • 이더리움
    • 5,207,000
    • -2.03%
    • 비트코인 캐시
    • 647,500
    • -0.54%
    • 리플
    • 725
    • -0.41%
    • 솔라나
    • 233,300
    • -0.34%
    • 에이다
    • 627
    • -1.1%
    • 이오스
    • 1,118
    • -1.24%
    • 트론
    • 156
    • +0.65%
    • 스텔라루멘
    • 148
    • -1.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86,000
    • -1.6%
    • 체인링크
    • 25,740
    • +0.27%
    • 샌드박스
    • 615
    • -1.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