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고정운, 2년 만에 근력 14kg 증가… 안정환 "땅이 못 이긴 종아리"

입력 2020-12-13 21:08

(출처=JTBC '뭉쳐야찬다')
(출처=JTBC '뭉쳐야찬다')

고정운이 처음부터 ‘적토마’가 아니었다고 밝혔다.

고정운은 13일 방송된 JTBC ‘뭉쳐야찬다’에 출연해 고등학생 시절 왜소했던 체구를 전했다. 고정운은 “고등학생 시절 키 177cm에 몸무게 63kg였다”며 몸싸움에서 밀려 상대방 공격에 튕겨 나갔다고 설명했다.

고정운은 “대학교 2학년 때부터 하루도 빠짐없이 웨이트 트레이닝을 한 결과 2년 동안 근력이 14kg 붙었다”고 전했다.

이에 안정환은 “고정운 선배의 근력에 땅이 이기지 못했다”며 “치고 나갈 때마다 잔디가 다 파였다”고 말해 출연진들의 웃음을 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726,000
    • +3.07%
    • 이더리움
    • 2,776,000
    • +3.47%
    • 비트코인 캐시
    • 877,000
    • +6.5%
    • 리플
    • 1,715
    • +29.24%
    • 라이트코인
    • 316,900
    • +9.24%
    • 에이다
    • 1,580
    • +1.15%
    • 이오스
    • 8,495
    • +4.68%
    • 트론
    • 159.7
    • +5.55%
    • 스텔라루멘
    • 730.5
    • +1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3,600
    • +5.3%
    • 체인링크
    • 41,380
    • +0.95%
    • 샌드박스
    • 854.6
    • -5.88%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