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일라이 지연수 이혼·김민희 뉴욕타임스·박형식 미복귀전역·라이관린 열애설

입력 2020-11-26 17:30

(출처=일라이 인스타그램)
(출처=일라이 인스타그램)

'지연수와 이혼' 일라이 누구?…11살 나이 차이 극복하고 2017년 결혼식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레이싱 모델 출신 방송인 지연수 부부가 이혼한다. 일라이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굉장히 힘든 한 해였다"라며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은 소식이 있다. 아내(지연수)와 헤어지기로 했다"라고 이혼 사실을 밝혔다. 그는 "아들은 한국에서 엄마와 살고 있다"라며 "지금은 마이클(아들)을 볼 수 없지만 가능할 때마다 그를 보러 갈 것이고 그가 필요로 하는 아버지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일라이 지연수 이혼 전체기사 보기


김민희·송강호, 뉴욕타임스 선정 '21세기 최고 배우'

배우 송강호와 김민희가 미국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21세기에서 가장 위대한 배우 25명에 이름을 올렸다. 25일 뉴욕타임스는 '에디터스 픽'으로 지난 20년간 가장 위대한 연기를 선보인 배우 25명의 이름과 이유를 소개했다. 이 명단에 한국 배우로는 김민희, 송강호가 이름을 올렸다. 뉴욕타임스는 송강호가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으로 미국 관객들의 주목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김민희 뉴욕타임스 전체기사 보기


박형식 미복귀전역, 코로나19 여파 곧바로 팬들 곁으로

그룹 제국의 아이들 출신 배우 박형식이 미복귀 전역한다. 26일 박형식의 소속사 UAA(United Artists Agency)는 "박형식이 현재 마지막 휴가를 보내고 있다"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부대 복귀 없이 전역하라는 국방부의 지침에 따라 1월 4일 미복귀 전역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박형식 미복귀전역 전체기사 보기


라이관린 해명 "기쁜 소식은 직접 알릴 것" 열애설 일축

길거리 흡연 논란으로 사과한 가수 라이관린이 이번엔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최근 중국 현지 매체를 통해 라이관린이 교제 중인 여자친구에게 팬으로부터 받은 선물을 줬다는 의혹을 받는다는 보도가 나오며 열애설이 제기됐다. 라이관린은 같은 날 오후 웨이보에 자필 사과문을 통해 "오늘 발생한 일로 저를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상처를 드려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라이관린 열애설 전체기사 보기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402,000
    • -1.53%
    • 이더리움
    • 1,366,000
    • +0.29%
    • 리플
    • 301
    • -0.99%
    • 라이트코인
    • 153,800
    • -0.77%
    • 이오스
    • 2,993
    • +2.05%
    • 비트코인 캐시
    • 476,100
    • -2.42%
    • 스텔라루멘
    • 296.3
    • -3.01%
    • 트론
    • 32.03
    • +0.88%
    • 에이다
    • 380.8
    • +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100
    • -3.11%
    • 대시
    • 116,500
    • +1.04%
    • 이더리움 클래식
    • 8,175
    • +0.06%
    • 237.1
    • -2.02%
    • 제트캐시
    • 95,100
    • -1.71%
    • 비체인
    • 33.27
    • -5.32%
    • 웨이브
    • 7,165
    • -0.0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5
    • +2.32%
    • 비트코인 골드
    • 11,810
    • -0.67%
    • 퀀텀
    • 3,974
    • +23.8%
    • 오미세고
    • 3,885
    • +2.13%
    • 체인링크
    • 26,750
    • +12.39%
    • 질리카
    • 74.04
    • -1.89%
    • 어거
    • 20,930
    • -0.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