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건설기계, 품질혁신 산실 ‘기술혁신센터’ 완공

입력 2020-11-26 11:02

부품부터 완성 장비까지 정밀 검증… 브랜드 신뢰도 극대화 기대

▲현대건설기계가 26일 경기도 용인에 준공한 기술혁신센터 전경. (사진제공=현대중공업그룹)
▲현대건설기계가 26일 경기도 용인에 준공한 기술혁신센터 전경. (사진제공=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 계열사인 현대건설기계가 품질혁신의 산실(産室)이 될 ‘기술혁신센터’를 준공, 브랜드 신뢰도 강화의 발판을 마련했다.

현대건설기계는 26일 경기도 용인에서 공기영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기술혁신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기술혁신센터는 총 770여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9월에 착공됐으며, 약 4만㎡(1만2200평) 규모의 부지에 신뢰성평가동 및 완성장비 성능시험동 등으로 조성됐다.

이곳에서는 약 100명의 연구인력이 16개소의 시험실에 상주하며 부품부터 완성장비에 이르기까지 품질연구와 검증을 통합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특히 현대건설기계는 센터 내에 첨단 ICT기술을 접목한 통합관제시스템실을 마련, 기존 군산 내구성센터와 기술혁신센터 내 시험실과 시험장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각종 데이터를 통합 관리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신뢰성평가동에는 영하 40도부터 영상 80도까지의 극한환경에서 장비 성능을 점검할 수 있는 대형 환경챔버를 비롯해 각종 시뮬레이터와 최첨단 시험측정장비도 설치해 개발단계부터 철저한 사전검증이 가능하게 됐다.

이 밖에도 기술혁신센터에서는 강화되는 배기가스 규제에 대응하기 위한 친환경 기술과 고효율ㆍ소음저감기술, 가상검증 시스템 고도화 등 다양한 연구 및 시험도 진행될 예정이어서 건설장비 품질 및 기술 고도화의 산실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대건설기계 공기영 사장은 준공식에서 “경기 침체 상황에서도 품질혁신을 위한 투자에 결코 타협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개발단계에서부터 품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고객의 신뢰에 보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759,000
    • -1.85%
    • 이더리움
    • 1,496,000
    • -1.06%
    • 리플
    • 296.2
    • -1.37%
    • 라이트코인
    • 148,000
    • -4.7%
    • 이오스
    • 2,895
    • -2.59%
    • 비트코인 캐시
    • 471,100
    • -3.42%
    • 스텔라루멘
    • 287
    • -2.48%
    • 트론
    • 32.32
    • -3.03%
    • 에이다
    • 376.1
    • -2.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100
    • -3.47%
    • 대시
    • 115,300
    • -2.29%
    • 이더리움 클래식
    • 8,195
    • -2.85%
    • 279.4
    • +9.57%
    • 제트캐시
    • 97,550
    • -2.45%
    • 비체인
    • 32.4
    • -4.59%
    • 웨이브
    • 7,490
    • -1.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7.1
    • -4.19%
    • 비트코인 골드
    • 11,800
    • -2.32%
    • 퀀텀
    • 3,732
    • +1%
    • 오미세고
    • 3,781
    • -5.64%
    • 체인링크
    • 25,210
    • -4.47%
    • 질리카
    • 74.28
    • -1.35%
    • 어거
    • 21,280
    • -1.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