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 '창동 아우르네' 청년~중년 전 세대 일자리 지원…27일 개관

입력 2020-11-26 11:00

(자료제공=서울시)
(자료제공=서울시)

서울시가 오래된 베드타운이었던 창동역 일대에 '창동 아우르네'를 27일 개관한다.

26일 서울시에 따르면 '창동 아우르네'는 창업을 꿈꾸는 청년부터 인생 이모작을 준비하는 중장년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세대공유형 일자리 복합지원시설이다. 일자리 지원시설인 ‘서울창업허브 창동’과 창업가‧문화예술인 같은 청년 인재 유입을 위한 주거시설 등 총 4개 시설이 한 건물에 집약돼 들어선다.

4개 시설은 △청년 창업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서울창업허브 창동’ △중장년 세대의 취‧창업과 인생이모작을 지원하는 ‘서울시50플러스 북부캠퍼스’ △청년 창업가와 예술가를 위한 공공주택 ‘창동 아우르네 빌리지’ △시민단체 활동공간인 ‘서울시 동북권 NPO 지원센터’다.

서울시는 세대와 용도를 아우르는 시설이 함께 입주하면 세대 간 융합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수 대학이 위치한 동북권의 강점을 살려 대학의 창업보육시설, 프로그램과의 연계 효과도 낼 전망이다.

'창동 아우르네'는 서울시가 창동ㆍ상계 일대를 삶터와 일터가 어우러진 동북권 신경제 중심으로 조성하는 '창동ㆍ상계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의 마중물사업으로 탄생한 첫 번째 거점시설이다. 국제설계 공모를 거쳐 2년 만에 문을 연다.

서노원 서울시 지역발전본부장은 “창동 아우르네가 청년부터 중·장년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동북권의 창업‧일자리거점이 될 것"이라며 "창업과 문화산업단지로 이어지는 창업의 선순환이 향후 지역의 자족기능 강화와 수도권 동북부 지역의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499,000
    • -0.05%
    • 이더리움
    • 1,797,000
    • -0.28%
    • 리플
    • 527.7
    • +3.53%
    • 라이트코인
    • 215,300
    • -2.05%
    • 이오스
    • 4,410
    • -0.27%
    • 비트코인 캐시
    • 599,000
    • -2.12%
    • 스텔라루멘
    • 482
    • -0.92%
    • 트론
    • 58.74
    • +6.8%
    • 에이다
    • 1,382
    • -2.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5,600
    • -0.87%
    • 대시
    • 255,400
    • -1.69%
    • 이더리움 클래식
    • 13,130
    • +1.31%
    • 855.6
    • -6%
    • 제트캐시
    • 143,700
    • -2.44%
    • 비체인
    • 60.22
    • +14.29%
    • 웨이브
    • 11,270
    • +1.35%
    • 베이직어텐션토큰
    • 860.8
    • +14.38%
    • 비트코인 골드
    • 32,410
    • +3.84%
    • 퀀텀
    • 6,415
    • +4.14%
    • 오미세고
    • 5,540
    • -0.54%
    • 체인링크
    • 33,700
    • -3.55%
    • 질리카
    • 142.4
    • +5.01%
    • 어거
    • 34,090
    • +0.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