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여의도 말말말] 최강욱, 윤석열 향해 "개가 짖어도 기차는 달린다"·추미애 "기자가 출근 방해…흉악범 대하듯 해" 外

입력 2020-10-16 11:00

최강욱, 윤석열 향해 "개가 짖어도 기차는 달린다"

열린민주당 최강욱 대표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15일 불구속 기소된 것과 관련해 "개가 짖어도 기차는 달린다"며 윤석열 검찰총장을 직격했습니다.

최강욱 대표는 16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헌법주의자를 자처했던 자가 헌법과 법률을 무시한다. 검사가 수사권을 갖고 보복하면 그게 검사가 아니라 뭐라고 했었나"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조국 사태' 당시 윤석열 총장이 검찰 간부들과의 회동에서 "나는 기본적으로 헌법주의자"라는 취지로 발언했다고 전해진 것을 가리키는 말로 해석됩니다.

최강욱 대표는 "(기소) 소식을 듣고 황당해서 헛웃음이 났다. (윤석열 총장이) 많이 불안하고 초조했던 모양"이라면서 "관복을 덮은 채 언론이 쳐준 장막 뒤에 숨어 정치질하지 말고, 정체를 드러내 정정당당하게 싸워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미애 "기자가 출근 방해…흉악범 대하듯 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자택 앞에서 취재 중이던 한 민영 뉴스통신사 기자의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며 "출근을 방해한다"고 비판해 논란이 일었습니다.

추미애 장관은 15일 오전 "오늘 아침 아파트 현관 앞에 기자가 카메라를 들고 나타났다"며 차 안에서 해당 기자를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사진 두 장을 게시했습니다.

그러면서 "출근을 방해하므로 이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집에서 대기하며 일을 봐야겠다"고 했습니다. 애초 그는 해당 기자의 얼굴이 그대로 노출된 사진을 올렸다가 이후 얼굴 부분에는 모자이크 처리했습니다.

추미애 장관은 "지난 9개월간 언론은 아무 데서나 저의 전신을 촬영했다. 사생활 공간인 아파트 현관 앞도 침범당했다"며 "흉악범을 대하듯 앞뒤 안 맞는 질문도 퍼부었고 이 광경을 보는 아파트 주민들도 매우 불편하다"고 적었습니다.

이에 대해 법치주의 바로 세우기 행동연대는 "기자가 집 앞에서 취재한다는 이유로 얼굴이 그대로 드러난 사진을 게재하고 비난한 것은 있을 수 없는 언론탄압"이라며 "추미애 장관을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종철 "임신 중지한다고 처벌 으름장 놓는 게 국가냐"

정의당 김종철 대표는 "여성에게 임신 중지를 하면 처벌하겠다고 으름장 놓는 것이 국가의 역할이냐"며 낙태죄 폐지를 거듭 요구했습니다.

김종철 대표는 15일 대표단회의에서 "이번 주 각 정당 대표님들을 만나 인사를 나눴는데 낙태죄 폐지에 관해서는 원론적인 수준의 대답만을 들어 대단히 우려스럽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종철 대표는 양당을 향해 "(낙태죄는) 올해 안에 무조건 처리해야 할 문제인데, 헌법재판소만 판결만을 말하며 손 놓고 있거나 다양한 의견이 있다는 식으로 피해 가서는 안 될 것"이라며 결단을 촉구했습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은 공포와 불안, 그리고 절망이 텔레그램 n번방에만 있지 않다는 사실을 반드시 기억하길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363,000
    • +1.7%
    • 이더리움
    • 433,000
    • +0.23%
    • 리플
    • 281.8
    • +1.33%
    • 라이트코인
    • 54,850
    • +0.83%
    • 이오스
    • 2,948
    • +1.06%
    • 비트코인 캐시
    • 285,400
    • +0.25%
    • 스텔라루멘
    • 97.57
    • +6.17%
    • 트론
    • 29.59
    • -0.44%
    • 에이다
    • 125.6
    • +2.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600
    • -0.65%
    • 대시
    • 86,650
    • +12.46%
    • 이더리움 클래식
    • 6,820
    • -0.58%
    • 127.4
    • -1.16%
    • 제트캐시
    • 72,700
    • -0.95%
    • 비체인
    • 13.04
    • -2.47%
    • 웨이브
    • 3,380
    • -4.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5.2
    • -0.08%
    • 비트코인 골드
    • 8,800
    • -0.56%
    • 퀀텀
    • 2,531
    • -0.43%
    • 오미세고
    • 3,866
    • -0.77%
    • 체인링크
    • 12,520
    • -0.79%
    • 질리카
    • 22.61
    • +7.51%
    • 어거
    • 15,540
    • -0.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