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로템, 국군의 날 행사에서 '다목적 무인차' 시연

입력 2020-09-28 09:38

무인차 HR-셰르파 선두에서 이동 간 경호경비

▲24일 HR-셰르파(Sherpa)가 경기도 이천시 특수전사령부에서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 대비 사전 연습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로템)
▲24일 HR-셰르파(Sherpa)가 경기도 이천시 특수전사령부에서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 대비 사전 연습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로템)

현대로템은 25일 경기도 이천시 특수전사령부에서 열린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에서 다목적 무인차량 ‘HR-셰르파(Sherpa)’를 시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로템이 개발한 HR-셰르파 2대가 선두에서 주행하며 행사장 이동 간 경호경비 임무를 수행했다.

앞서 현대로템은 작년 11월 열린 ‘2019 한ㆍ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도 경호안전통제단과 함께 HR-셰르파의 자율주행 기반 경호경비 임무 수행 능력을 안정적으로 시연했다.

HR-셰르파는 현대로템이 자체 개발한 민ㆍ군 겸용 다목적 무인차량으로 경차보다 작은 크기에 6륜 전기구동체계를 갖췄다.

360도 제자리 회전 기능을 갖추는 등 기동성이 뛰어나며 험로 주행에 유리한 에어리스 타이어를 바퀴로 채택해 펑크 날 우려가 없다.

현대위아에서 제작한 원격사격통제체계(RCWS)도 지녀 원거리 탐지 정찰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물자 및 환자 후송, 화력지원, 위험물 탐지 등 목적에 따라 다양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현대로템은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HR-셰르파를 비롯한 무인체계 연구개발을 지속해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작년 11월 KT와 함께 ‘5G 기반의 자율주행 차량, 관제 플랫폼 개발 및 사업을 위한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올해 5월과 6월에는 육군교육사령부와 함께 HR-셰르파의 선도정찰 및 물자이송 전투시험을 통해 군에서의 활용성을 검증하기도 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수소 전기 열차, 수소 충전 인프라 등 신사업과 함께 무인체계 부문 경쟁력을 꾸준히 발전시켜 미래 성장동력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610,000
    • +1.97%
    • 이더리움
    • 466,200
    • +5.28%
    • 리플
    • 293
    • +3.03%
    • 라이트코인
    • 61,450
    • +3.98%
    • 이오스
    • 3,013
    • +2.03%
    • 비트코인 캐시
    • 304,100
    • +3.93%
    • 스텔라루멘
    • 96.1
    • -0.4%
    • 트론
    • 30.6
    • +1.26%
    • 에이다
    • 124
    • +2.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100
    • +3.48%
    • 대시
    • 85,300
    • +0.41%
    • 이더리움 클래식
    • 6,980
    • +1.68%
    • 122.4
    • -0.89%
    • 제트캐시
    • 74,600
    • +4.56%
    • 비체인
    • 13.86
    • +8.88%
    • 웨이브
    • 3,659
    • +5.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5
    • +4.04%
    • 비트코인 골드
    • 9,065
    • +0.95%
    • 퀀텀
    • 2,666
    • +3.82%
    • 오미세고
    • 3,940
    • +3.55%
    • 체인링크
    • 13,680
    • +11.31%
    • 질리카
    • 22.06
    • +3.52%
    • 어거
    • 15,500
    • +1.51%
* 24시간 변동률 기준